'사생활 논란' 황의조, 햄스트링 부상…브리스톨시티전 결장

입력 2023-12-02 13:46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황의조 (뉴시스)
▲황의조 (뉴시스)

불법 촬영 의혹 등 사생활 논란으로 국가대표 선발서 잠정 배제된 황의조(31)가 햄스트링 부상으로 당분간 결장한다.

2일(한국시간) 황의조의 소속팀인 노리치 시티의 데이비드 와그너 감독은 "황의조가 햄스트링 부상을 당했다"며 "(그가)올해 안에 돌아오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황의조는 최근 몇 주 동안 좋은 경기력을 보여줬다. 노리치는 황의조 부상에 대한 해결책을 찾을 것"이라며 "그가 심각한 부상을 입었다면 팀에 타격일 것"이라고 했다.

황의조는 3일 진행될 잉글랜드 풋볼 리그(EFL) 챔피언십(2부리그) 19라운드 브리스톨시티전에 나서지 못할 것으로 보인다.

한편, 황의조는 지난달 20일 불법촬영 혐의로 서울경찰청에서 조사를 받았다. 대한축구협회는 황의조와 관련한 수사 기관의 결론이 나오기 전까지 그를 국가대표에서 제외하겠다는 방침이다.

이와 관련해 와그너 감독은 "황의조는 기술도 좋고 직업 정신도 뛰어나다"며 "한국에서 어떤 일이 일어났는지 전체 그림을 알 정도로 내가 가진 정보가 충분하지는 않다. 내가 판단할 수 있고, 통제할 수 있는 영역은 그라운드에서 내가 볼 수 있는 모습뿐"이라고 밝혔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여의도4PM' 구독하고 스타벅스 커피 받자!…유튜브 구독 이벤트
  • ‘2024 정월대보름’ 꼭 먹어야 할 음식·월출 시간·달맞이 명소 총 정리 [인포그래픽]
  • 공부하고 보는 영화?…‘듄2’ 이것만은 알고 가자 [이슈크래커]
  • ‘백만엔걸 스즈코’ 통해 살펴보는 ‘프리터족’ 전성시대 [오코노미]
  • 단독 영진위 위원, '셀프심사' 후 공동제작 계약…'이해충돌방지법' 위반
  • '전참시' 르세라핌, 하이브 역대급 복지…사내 의원ㆍ연차 보너스 "이런 회사 처음"
  • 이강인, 손흥민 '하극상' 논란 후 100억 손실?…외신 "경제적 처벌 무거워"
  • 문가영, 밀라노서 파격 시스루 의상…노출 패션에 갑론을박
  • 오늘의 상승종목

  • 02.23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1,120,000
    • +0.17%
    • 이더리움
    • 4,167,000
    • +1.39%
    • 비트코인 캐시
    • 368,000
    • -1.71%
    • 리플
    • 751
    • -1.05%
    • 솔라나
    • 141,100
    • -0.56%
    • 에이다
    • 812
    • -0.61%
    • 이오스
    • 1,096
    • -4.03%
    • 트론
    • 189
    • -1.56%
    • 스텔라루멘
    • 159
    • -2.4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3,100
    • -1.25%
    • 체인링크
    • 25,460
    • -0.31%
    • 샌드박스
    • 706
    • -0.9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