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금융, 이웃사랑 성금 200억 전달…양종희 회장 "나눔 통해 따뜻한 사회 되길"

입력 2023-12-01 15:03 수정 2023-12-01 16:29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양종희(오른쪽) KB금융그룹 회장이 1일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진행된 '희망 2024 나눔캠페인' 출범식에서 김병준 사랑의열매 회장에게 기부금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제공=KB금융그룹)
▲양종희(오른쪽) KB금융그룹 회장이 1일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진행된 '희망 2024 나눔캠페인' 출범식에서 김병준 사랑의열매 회장에게 기부금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제공=KB금융그룹)

"모두가 손을 맞잡고 나눔의 온도계를 높인다면 우리 사회가 좀 더 따뜻해지지 않을까 생각한다."

양종희 KB금융그룹 회장이 1일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진행된 '희망 2024 나눔캠페인' 출범식에서 법인 기부자 대표로 참석해 이웃사랑 성금 200억 원을 전달했다.

희망나눔캠페인은 우리 사회의 이웃들과 희망을 나누기 위해 '사랑의 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개최하는 성금 모금 캠페인이다.

KB금융은 2001년부터 희망나눔캠페인에 참여했다. 특히 올해는 기업 시민으로서의 사회적 책임을 다함과 동시에 국민과 함께하는 상생 의미를 키워 나가고자 작년 기부액의 2배인 총 200억 원을 기부했다. 지금까지 KB금융의 누적 기부액은 총 1710억 원에 달한다.

이웃사랑 성금 외에도 KB금융은 지역사회와의 상생을 위해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저출생 문제 해결을 위해 교육부와 함께 지난 5년간 총 2265개 국공립 병설유치원과 초등돌봄교실을 신설했으며, 현재 약 4만5000여 명의 어린이들이 이용하고 있다.

KB국민은행은 'KB소호컨설팅센터'를 통해 경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던 약 3만5000명의 자영업자와 예비창업자에게 창업절차, 상권분석, 금융·경영 상담 등 종합적인 컨설팅을 무료로 제공했다.

또한, 청년들의 양질의 일자리 창출을 위한 'KB굿잡 취업박람회'를 2011년부터 개최한 결과, 지금까지 약 118만 명이 방문해 3만5232명이 일자리를 구하는 성과를 거뒀다.

이밖에도 KB증권의 아동 교육·놀이 환경 개선을 지원하는 '무지개 교실', KB손해보험의 소방공무원 대상 '심신안정실 설치', KB국민카드의 글로벌 및 탈북 가정 아동 대상 '한국어 교육' 등 지역사회가 필요로 하는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활발하게 펼쳐가고 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여의도4PM' 구독하고 스타벅스 커피 받자!…유튜브 구독 이벤트
  • ‘2024 정월대보름’ 꼭 먹어야 할 음식·월출 시간·달맞이 명소 총 정리 [인포그래픽]
  • 공부하고 보는 영화?…‘듄2’ 이것만은 알고 가자 [이슈크래커]
  • ‘백만엔걸 스즈코’ 통해 살펴보는 ‘프리터족’ 전성시대 [오코노미]
  • 단독 영진위 위원, '셀프심사' 후 공동제작 계약…'이해충돌방지법' 위반
  • '전참시' 르세라핌, 하이브 역대급 복지…사내 의원ㆍ연차 보너스 "이런 회사 처음"
  • 이강인, 손흥민 '하극상' 논란 후 100억 손실?…외신 "경제적 처벌 무거워"
  • 문가영, 밀라노서 파격 시스루 의상…노출 패션에 갑론을박
  • 오늘의 상승종목

  • 02.23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1,166,000
    • +0.32%
    • 이더리움
    • 4,185,000
    • +1.85%
    • 비트코인 캐시
    • 368,300
    • -1.31%
    • 리플
    • 751
    • -0.92%
    • 솔라나
    • 141,600
    • -0.21%
    • 에이다
    • 813
    • -0.37%
    • 이오스
    • 1,094
    • -3.78%
    • 트론
    • 189
    • -1.56%
    • 스텔라루멘
    • 160
    • -1.2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3,300
    • -1.24%
    • 체인링크
    • 25,560
    • +0.16%
    • 샌드박스
    • 709
    • -1.3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