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한전기술·두산에너빌리티, 한수원 원전수출 미 소송 승소 소식에 강세

입력 2023-09-19 09:31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미국 업체가 한국수력원자력(한수원)의 원전 수출을 막으려 제기한 미국 법원 소송에서 한수원이 승소했다는 소식에 한전기술과 두산에너빌리티가 강세다.

19일 오전 9시 30분 현재 한전기술은 전 거래일 대비 4.31% 오른 6만5300원에 거래되고 있다. 두산에너빌리티는 3.53% 오른 1만7620원에 거래중이다.

워싱턴DC 연방지방법원은 18일(현지시간) 미국 원전기업 웨스팅하우스가 경쟁사인 한국수력원자력(한수원)의 독자 원전 수출을 막으려고 제기한 소송을 각하했다.

웨스팅하우스는 작년 10월 한수원이 폴란드와 체코 등에 수출하려고 하는 한국형 원전이 미국 원자력에너지법에 따른 수출통제 대상인 웨스팅하우스 기술을 활용했다고 주장하며 미국 정부 허가 없이는 수출하지 못하게 해달라는 내용의 소송을 제기했다.

법원은 웨스팅하우스가 제810절(수출통제 규정)을 집행하기 위해 소송을 제기할 권한이 없다고 판결했다.

업계는 이번 판결로 한수원의 원전 수출 걸림돌이 해소됐다고 보고 있다. 웨스팅하우스가 승소했을 경우 한수원은 원전을 수출할 때마다 웨스팅하우스와 미국 정부의 허락을 받아야 할 수도 있기 때문이다.

장중 매매동향은 잠정치이므로 실제 매매동향과 차이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이로 인해 일어나는 모든 책임은 투자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유니클로부터 K리그까지…온 세상이 '헬로키티' 천국? [솔드아웃]
  • '트럼프 피습' 비트코인, 3% 껑충…리플은 일주일간 20%↑ [Bit코인]
  • ‘1분기 금융 대출 잔액만 617조’…커지는 건설·부동산발 부실 공포’
  • [종합] 트럼프, 선거유세 중 피격…총격범 현장서 사망
  • 이젠 최저임금 1만 원 시대…내년 1.7% 오른 1만30원 확정
  • 5대銀, 상반기 부실채권 3.2조 털어내…연체율 코로나 이후 최고 수준
  • “트럼프 유세장 총격범은 20세 토머스 매슈 크룩스”
  • 공모주 ‘과열’일까 ‘흥행’일까…하반기 IPO 시장 전망은[따따블 공모주 시대 1년③]
  • 오늘의 상승종목

  • 07.1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4,096,000
    • +2.17%
    • 이더리움
    • 4,471,000
    • +1.09%
    • 비트코인 캐시
    • 518,000
    • -0.77%
    • 리플
    • 745
    • -1.46%
    • 솔라나
    • 203,200
    • +3.67%
    • 에이다
    • 604
    • -1.15%
    • 이오스
    • 782
    • +2.76%
    • 트론
    • 192
    • -2.54%
    • 스텔라루멘
    • 146
    • +0.69%
    • 비트코인에스브이
    • 57,600
    • +3.78%
    • 체인링크
    • 18,570
    • +1.81%
    • 샌드박스
    • 443
    • +0%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