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신사 “올가을엔 ‘바이크코어’룩, 가죽 재킷·바이커 부츠 인기”

입력 2023-09-13 09:4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바이크코어룩 의상 모습 (사진제공=무신사)
▲바이크코어룩 의상 모습 (사진제공=무신사)

가죽 재킷이나 가죽 부츠를 일상복과 매치하는 ‘바이크코어’가 새로운 트렌드 키워드로 떠올랐다. 바이크코어는 평범하고 자연스러운 패션 스타일을 의미하는 ‘놈코어(normcore)’와 바이크를 합성한 단어다.

무신사는 지난 2주간 자사에서 바이크코어 대표 의류인 바이커 재킷을 찾는 고객은 지난해와 비교해 3.6배 이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13일 밝혔다. 같은 기간 레이싱 자켓 검색량은 70%가량 늘었다.

무신사에 입점한 패션 브랜드들도 이번 가을·겨울 시즌 신상품으로 바이커 재킷을 발매하고 있다.

컨템포러리 브랜드 엘무드가 새로 발매한 ‘스모커 카우하이드 바이커 레더 재킷’은 주간 아우터 인기 랭킹 2위에 올랐다. 가죽을 워싱해 빈티지한 질감을 강조했다. 바이커 재킷 디자인 특유의 강인하고 야성적인 무드가 드러나는 디자인으로 주목 받으며 발매한 지 한 달 차에 상품 페이지는 좋아요 수 1000개 이상을 기록하는 등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도프제이슨은 14일 공개를 앞둔 23FW시즌 컬렉션을 통해 ‘패디드 모터사이클 재킷’ 등을 한정 발매할 예정이다. 플라이트 재킷과 바이커 재킷에서 착안한 디자인에 입체감 있는 배색 패널을 배치해 완성도 있는 디테일이 돋보인다.

여성 패션 브랜드가 선보인 바이크 재킷도 인기를 끌고 있다. 네스티팬시클럽의 ‘바이크 크롭 레더 재킷’은 여성용 가죽 재킷으로 짧은 크롭 기장과 가슴 앞판에 배색과 레터링 디테일을 적용해 개성 있는 디자인을 완성했다. 20대 여성 고객을 중심으로 판매고를 올리고 있는 해당 상품은 여성 아우터 카테고리에서 주간 랭킹 10위권에 올랐다.

가죽 재킷뿐만 아니라 바이커 부츠도 바이크코어 대표 아이템으로 주목 받고 있다. 지난 2주간 무신사에서 바이커 부츠를 찾는 고객은 지난해와 비교해 30% 이상 늘었다.

무신사 관계자는 “터프함의 상징이던 가죽 재킷과 부츠를 로맨틱하거나 포멀한 무드의 아이템과 믹스 앤 매치하는 ‘바이크코어룩’이 새로운 트렌드로 떠오르고 있다”며 “이번 가을 시즌 무신사에서 발매되는 브랜드별 신규 컬렉션을 통해 바이커 스타일에서 영감을 받은 다양한 신상품을 만나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여의도4PM' 구독하고 스타벅스 커피 받자!…유튜브 구독 이벤트
  • “한국만 빼고 다 알아”…저출산, ‘돈’ 때문이 아니다? [이슈크래커]
  • 삼일절 연휴 시작…천정부지로 치솟는 기름값에 저렴한 주유소 어디?
  • 음원성적도 다디단 ‘밤양갱’…라이즈도 투어스도 ‘이지 이스닝’ [요즘, 이거]
  • “또 나만 못 샀어”…‘1억 간다’는 비트코인, 지금이라도 살까요? [이슈크래커]
  • 까닥 잘못하면 ‘본선 진출 실패’…황선홍 ‘겸직’ 신의 한 수? 악수? [이슈크래커]
  • [찐코노미] 리튬 바닥 신호 나온다…2차전지 주목할 분야는 '이것'
  • “3일 동안 행복했다”...20억 로또, 101만 명 몰린 '디퍼아' 당첨자 발표에 ‘희비’
  • 오늘의 상승종목

  • 02.2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6,349,000
    • +0.47%
    • 이더리움
    • 4,696,000
    • +0.38%
    • 비트코인 캐시
    • 416,900
    • +0.36%
    • 리플
    • 826
    • +2.86%
    • 솔라나
    • 175,300
    • +7.74%
    • 에이다
    • 917
    • +3.97%
    • 이오스
    • 1,198
    • +2.83%
    • 트론
    • 198
    • +0%
    • 스텔라루멘
    • 171
    • +1.1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3,100
    • -1.39%
    • 체인링크
    • 26,880
    • -0.22%
    • 샌드박스
    • 808
    • +3.8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