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S-Oil, 국제유가 연중 최고치에 '강세'

입력 2023-09-04 09:29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국제유가가 올해 들어 최고치를 경신한 가운데 S-Oil이 장 초반 강세다.

4일 오전 9시 28분 기준 S-Oil은 전 거래일 대비 4.51%(3300원) 상승한 7만6500원에 거래되고 있다.

1일(현지시각)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10월물 미국 서부텍사스산원유(WTI)는 전 거래일보다 1.92달러(2.3%) 상승한 배럴당 85.55달러에 마감했다. 런던 ICE선물거래소에서 11월물 브렌트유는 1.72달러(2%) 오른 배럴당 88.55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국제유가는 지난해 11월 이후 약 10개월 만에 가장 높은 수준까지 치솟았다. 사우디아라비아와 러시아를 중심으로 석유수출기구 플러스(OPEC+) 산유국 협의체가 자발적 감산을 연장할 것이라는 전망에 공급 우려가 커진 결과로 풀이된다.

장중 매매동향은 잠정치이므로 실제 매매동향과 차이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이로 인해 일어나는 모든 책임은 투자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여의도4PM' 구독하고 스타벅스 커피 받자!…유튜브 구독 이벤트
  • 디에이치 퍼스티어 아이파크 줍줍, 부부 ‘동시 신청’도 가능…“동시 당첨 땐 무효”
  • 아직도 전기차 투자해?…판타스틱4ㆍAI 5 시대가 왔다 [이슈크래커]
  • 항일 퇴마? 오컬트의 진수?…영화 ‘파묘’를 보는 두 가지 시선 [이슈크래커]
  • [찐코노미] 2차전지 '이때'까지 바닥 다진다…전기차 전망 분석
  • ‘가성비’ 최고 여행지는 일본…최악은? [그래픽뉴스]
  • ‘불장’ 주도하는 이더리움…유니스왑은 주말새 50% 급등 [Bit코인]
  • ‘파죽지세’ 일본 닛케이지수, 장중 또 신고점 경신…3만9300선 돌파
  • 오늘의 상승종목

  • 02.2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2,930,000
    • +2.82%
    • 이더리움
    • 4,308,000
    • +2.64%
    • 비트코인 캐시
    • 372,000
    • +1.03%
    • 리플
    • 746
    • -0.53%
    • 솔라나
    • 145,700
    • +2.9%
    • 에이다
    • 830
    • +3.23%
    • 이오스
    • 1,103
    • +1.01%
    • 트론
    • 190
    • +0%
    • 스텔라루멘
    • 159
    • +0%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8,100
    • +4.55%
    • 체인링크
    • 25,950
    • +0.93%
    • 샌드박스
    • 736
    • +4.2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