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마이클 리인데" 사칭 계정에 억대 돈 뜯긴 팬…경찰 수사 돌입

입력 2023-06-03 00:19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출처=게티이미지뱅크)
▲(출처=게티이미지뱅크)

뮤지컬 배우 마이클 리를 사칭범에게 억대의 돈을 뜯겼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2일 경기 안양동안경찰서에 따르면 지난달 31일 여성 A씨(50대 )는 “뮤지컬 배우 마이클 리를 사칭한 페이스북 계정에 사기를 당했다”라며 고소장을 제출했다.

A씨는 “마이클 리 행세를 하는 가짜 계정이 친구 요청을 해왔다”라며 “이후 대화하는 과정에서 ‘계좌가 동결돼 돈이 필요하다. 계좌가 풀리면 돈을 돌려주겠다’며 나를 속였다”라고 주장했다.

이후 해당 계정이 알려준 계좌로 총 3차례에 걸쳐 1억9000만원을 송금했다는 것이 A씨의 주장이다.

이에 경찰은 피해 금액이 송금된 계좌를 추적 중이다. 피해자는 A씨 외에도 더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사실이 알려지자 마이클 리 측은 배우의 페이스북을 통해 “마이클 리 배우는 절대 금전을 요구하는 DM(다이렉트 메시지)을 보내지 않는다”라며 사칭 계정에 의한 금전 피해를 조심할 것을 당부했다.

한편 마이클 리는 한국계 미국인 뮤지컬 배우로 2006년 ‘미스 사이공’에 출연하며 얼굴을 알렸다. 이후 한국에서도 활발히 활동 중이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엘리제·청송대’ 완전히 죽었다”…채권브로커 1타의 몰락
  • 인공태양, 누가 먼저 만드나...미·중, 핵융합 개발 경쟁 본격화
  • ‘7만전자’ vs ‘8만전자’…삼성전자 추석 후 주가 방향 결정된다
  • 최강야구 드래프트 현장…끝내 불리지 않은 원성준
  • ‘답안지 파쇄’ 10만원 주더니…자녀엔 40억 수당 준 산업인력공단
  • 남다른 뚠뚠함…쌍둥이 바오, 푸바오 언니 이겼다
  • “올해부턴 간단히 하시죠”…달라진 차례상 풍속도
  • “병역 특례 실패해서 격분?”…아시안게임에 ‘진심’인 선수들
  • 오늘의 상승종목

  • 09.2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5,604,000
    • +1.34%
    • 이더리움
    • 2,157,000
    • +1.99%
    • 비트코인 캐시
    • 289,600
    • +4.17%
    • 리플
    • 679.3
    • +1.84%
    • 솔라나
    • 26,270
    • +0.04%
    • 에이다
    • 333.2
    • +1.37%
    • 이오스
    • 763.7
    • +0.05%
    • 트론
    • 114.9
    • +1.14%
    • 스텔라루멘
    • 151.2
    • +0.8%
    • 비트코인에스브이
    • 41,780
    • +1.9%
    • 체인링크
    • 10,060
    • +3.07%
    • 샌드박스
    • 406.3
    • +1.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