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첨단전략산업] '국가첨단전략산업 특화단지' 유치, 지자체 뜨거운 열기

입력 2023-05-26 15:20 수정 2023-05-26 15:25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반도체 15곳 중 경기도 8곳 후끈…7월 발표

▲첨단전략산업 특화단지 공모 접수 결과. (자료=산업통상자원부)
▲첨단전략산업 특화단지 공모 접수 결과. (자료=산업통상자원부)

15곳의 지자체가 7월 발표 예정인 국가첨단전략산업 특화단지 지정 관련 반도체란 칼을 들고 나왔다. 특히 경기도에 있는 지자체는 용인 반도체 클러스터 등을 고려해 8곳이 반도체로 출사표를 던졌다.

26일 정부가 발표한 제1차 국가첨단전략산업 육성 기본계획(2023~2027년) 따르면 국가첨단전략산업 특화단지 지정 신청 관련 반도체, 디스플레이, 이차전지 등 3개 분야에서 21개 후보 지역이 접수됐다.

그 중 반도체가 15건으로 가장 많았다. 경기 8곳, 인천, 충북 청주, 대전(디스플레이 구동칩), 전남 광주(패키징), 경남 창원(패키징), 경북 구미(소재·부품), 부산(소부장) 등이 반도체로 특화단지 신청을 냈다.

특히 용인 반도체 클러스터가 들어설 경기 지역이 반도체 열기는 뜨거웠다. 용인(메모리·파운드리), 용인(신규 국가산단·파운드리), 고양(시스템반도체), 화성(파운드리·메모리), 남양주(팹리스), 이천(메모리), 안성(반도체 소부장), 평택(파운드리·메모리) 등이 도전장을 냈다.

이차전지는 5곳에서 신청서를 냈다. △소재로 경북 상주와 포항, 전북이 △셀·소재로 울산과 충북 오창이 각각 신청했다.

디스플레이는 충남 천안·아산 한 곳이 냈다.

산업부는 첨단전략산업 경쟁력 선점을 위한 글로벌 속도 경쟁을 고려해단지별로 기술 초격차 실현 및 경제안보 확보 가능성을 검토해 특화단지를 지정할 계획이다.

특화단지 전문위에서 △특화단지의 필요성·시급성 △선도기업의 투자 계획 △기반시설 확보 가능성 △전문인력 확보 용이성 △집적화 효과 △지역 주력산업과 연계발전 가능성 등을 종합 평가한다.

특화단지 지정 시, 단지별 역할(생산거점형, R&D혁신형 등) 부여하고 지역 특성 및 시너지를 고려한 지역 연계안(종합클러스터)도 추진할 방침이다.

결과는 7월 특화단지 지정안을 심의·의결을 통해 발표할 예정이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요아정은 ‘마라탕과’일까 ‘탕후루과’일까? [해시태그]
  • 최강야구보다 '더 강력한' 야구 온다…'전설의 무대' 한일 드림 플레이어즈 [이슈크래커]
  • “재밌으면 당장 사”…MZ 지갑 여는 마법의 이것 [진화하는 펀슈머 트렌드]
  • 비트코인, 美 반도체주 급락에 주춤…바이든·트럼프 전방위 압박에 투심↓ [Bit코인]
  • 카라큘라 사무실 간판 내렸다…구독자 20만 명 빠져나가
  • '규율 강조' 홍명보, 부임 후 첫 행보로 '캡틴' 손흥민 만난다
  • [오늘의 뉴욕증시 무버] 엔비디아, 기술주 투매에 6% 급락...노보노디스크, 3%↓
  • 단독 독립영화 가뜩이나 어려운데…영진위 '독립예술영화지원팀' 통폐합 논의
  • 오늘의 상승종목

  • 07.18 13:39 실시간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0,299,000
    • -1.54%
    • 이더리움
    • 4,775,000
    • -1.65%
    • 비트코인 캐시
    • 529,500
    • -2.93%
    • 리플
    • 852
    • +0.83%
    • 솔라나
    • 220,600
    • -1.56%
    • 에이다
    • 614
    • -1.29%
    • 이오스
    • 851
    • +0.83%
    • 트론
    • 186
    • -1.06%
    • 스텔라루멘
    • 150
    • -1.32%
    • 비트코인에스브이
    • 63,450
    • -1.48%
    • 체인링크
    • 19,240
    • -3.37%
    • 샌드박스
    • 480
    • +1.0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