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자비스, 자회사 이차전지·반도체 ‘3차원 고해상도 현미경 나노CT 장비’ 국산화 성공 ‘강세’

입력 2023-05-03 10:56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자비스 자회사인 자비스옵틱스에서 100nm 까지 구현 가능한 ‘3차원 고해상도 X-RAY 현미경 나노CT 장비’를 개발하는데 성공했다는 소식에 강세다.

3일 오전 10시 52분 현재 자비스는 전 거래일 대비 9.57% 오른 3150원에 거래 중이다.

이날 회사에 따르면, 개발한 장비는 엑스선을 사용하여 대상물의 훼손없이 내부 구조를 3차원으로 시각화하는 비파괴 검사장비다. 엑스선 발생기에서 방사된 엑스선에 의해서 회전 중인 대상물을 여러 각도로 영상 촬영하며, 촬영된 데이터는 3차원 이미지로 만들어지고, 이를 통해 대상물의 내부 구조를 100nm까지 정밀하게 확인할 수 있는 기술이다.

‘3차원 고해상도 현미경 나노CT 장비’는 공장 자동화 및 다양한 산업 현장에서 응용 및 사용 가능하다. 반도체 정밀 검사, 석유추출 시 광물 입자, 배터리 음극, 양극 활물질의 파티클 분석, 치의학 및 의공학 시료 등을 정밀하게 분석할 때 사용된다.

대당 가격이 높아 향후 회사의 매출 확대 및 수익성을 개선하는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현재 엑스선 광원 최적화, 고해상도 멀티 배율 변환 구동 자동화 시스템, 성분분석 솔루션 기능 향상 등의 개발은 완료한 상태이며, 사용자 편의 개선을 위해 자동 정렬 및 자동 추적 알고리즘을 추가 개발하고 있다는 설명이다.

상반기 중 자비스옵틱스에서 개발을 완료하면, 올해 하반기부터 자비스에서 본격적으로 판매할 예정이다.

자비스 관계자는 “지난 2018년 중국 반도체 시장 진출을 위해 연태법인을 설립하고, 중국 영업을 준비했었는데 팬데믹 장기화로 꼼짝하지 못했다"면서 "영업활동을 강화하여 고객사 군을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고해상도 나노CT 장비는 반도체, 반도체 소재, 이차전지, 바이오 등 다양한 사업군에서 수요가 확대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올해는 이차전지 검사장비뿐만 아니라 반도체 검사장비의 지속적인 기술 차별화를 통해 매출 비중을 확대해 나가 반도체 사업의 저변을 넓힐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장중 매매동향은 잠정치이므로 실제 매매동향과 차이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이로 인해 일어나는 모든 책임은 투자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유니클로부터 K리그까지…온 세상이 '헬로키티' 천국? [솔드아웃]
  • '트럼프 피습' 비트코인, 3% 껑충…리플은 일주일간 20%↑ [Bit코인]
  • ‘1분기 금융 대출 잔액만 617조’…커지는 건설·부동산발 부실 공포’
  • [종합] 트럼프, 선거유세 중 피격…총격범 현장서 사망
  • 이젠 최저임금 1만 원 시대…내년 1.7% 오른 1만30원 확정
  • 5대銀, 상반기 부실채권 3.2조 털어내…연체율 코로나 이후 최고 수준
  • “트럼프 유세장 총격범은 20세 토머스 매슈 크룩스”
  • 공모주 ‘과열’일까 ‘흥행’일까…하반기 IPO 시장 전망은[따따블 공모주 시대 1년③]
  • 오늘의 상승종목

  • 07.1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4,115,000
    • +2.22%
    • 이더리움
    • 4,476,000
    • +1.18%
    • 비트코인 캐시
    • 518,000
    • -0.77%
    • 리플
    • 744
    • -1.46%
    • 솔라나
    • 203,200
    • +3.73%
    • 에이다
    • 605
    • -0.98%
    • 이오스
    • 783
    • +2.89%
    • 트론
    • 192
    • -2.54%
    • 스텔라루멘
    • 146
    • +0.69%
    • 비트코인에스브이
    • 57,600
    • +3.78%
    • 체인링크
    • 18,570
    • +1.81%
    • 샌드박스
    • 443
    • +0%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