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캐시업 창업자, 흉기 찔려 사망…머스크 등 애도

입력 2023-04-06 08:02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샌프란시스코 시내 인근서 피습
머스크 “많은 지인이 심각한 공격 받고 있어”
도시 “스퀘어와 캐시앱에서 중요한 역할 해”

▲보브 리 캐시업 창업자. 출처 보브 리 링크드인
▲보브 리 캐시업 창업자. 출처 보브 리 링크드인
미국 모바일 결제서비스 업체 캐시업 창업자 보브 리가 흉기에 찔려 사망했다고 워싱턴포스트(WP)가 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리 창업자가 최고제품책임자(CPO)로 있는 가상자산(가상화폐) 기업 모바일코인은 성명을 내고 고인이 샌프란시스코 시내 근처에서 변을 당했다고 발표했다.

샌프란시스코 경찰은 이른 아침 고인이 칼에 찔린 채 발견됐으며 병원으로 이송했지만 숨졌다고 설명했다.

43세인 고인은 구글과 블록(구 스퀘어)에서 근무했고 스페이스X와 클럽하우스 등 여러 기술 기업에 투자한 이력을 갖고 있다.

사망 소식에 기술 업계는 애도를 표했다.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는 자신의 트위터에 “매우 유감이다. 내가 알고 지내는 많은 사람이 심각한 공격을 받고 있다”며 안타까워했다. 이어 “샌프란시스코에서의 강력 범죄는 끔찍하고 설령 가해자가 잡혀도 바로 풀려나는 경우가 많다”며 “도시는 반복적인 범죄를 막기 위해 더 강력한 조처를 하고 있는가?”라고 반문했다.

잭 도시 트위터 창업자는 소셜미디어 노스트르에 “그는 스퀘어와 캐시앱에서 중요한 역할을 했다”며 “그의 죽음이 가슴 아프다”고 애도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고유정·이은해·엄인숙·전현주…‘그녀가 죽였다’ 숨겨진 이야기 [해시태그]
  • 18일 동네병원도, 대학병원도 '셧다운'?…집단 휴진에 환자들 가슴만 멍든다 [이슈크래커]
  • 15만 원 저축하면 30만 원을 돌려준다고?…‘희망두배청년통장’ [십분청년백서]
  • 연준, 기준금리 7회 연속 동결…올해 금리 인하 횟수 3→1회로 줄여
  • 금융사 CEO도 힘싣는 '트래블카드'…과열 경쟁에 효과는 ‘미지수’
  • 권도형, '테라사태' 6조 원대 벌금 낸다…美 당국과 합의
  • SM, '매출 10% 못 주겠다'는 첸백시에 계약 이행 소송…"법과 원칙대로"
  • 주식 공매도, ’전산시스템’ 구축 후 내년 3월 31일 재개
  • 오늘의 상승종목

  • 06.13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4,844,000
    • -0.79%
    • 이더리움
    • 4,907,000
    • -2.04%
    • 비트코인 캐시
    • 627,500
    • -0.79%
    • 리플
    • 682
    • +0.15%
    • 솔라나
    • 212,300
    • -1.62%
    • 에이다
    • 606
    • +0.5%
    • 이오스
    • 968
    • -1.63%
    • 트론
    • 164
    • +0%
    • 스텔라루멘
    • 140
    • +0.72%
    • 비트코인에스브이
    • 72,750
    • +0.62%
    • 체인링크
    • 21,670
    • -0.46%
    • 샌드박스
    • 563
    • -0.5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