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공해 상에서 홍콩 화물선 침몰…12명 구조·10명 실종

입력 2023-01-25 13:56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연합뉴스)
▲(연합뉴스)

제주 남동쪽 공해 상에서 선원 22명을 태운 홍콩 화물선이 침몰했다.

제주지방해양경찰청에 따르면 25일 새벽 제주 서귀포항 남동쪽 148.2㎞ 공해상에서 홍콩 원복운반화물선 진티안(JIN TIAN, 6551t)호가 침몰했다.

이 선박에는 중국 국적 14명, 미얀마 국적 8명 등 총 22명이 탑승해 있었다. 한국인 선원은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이 가운데 12명이 구조됐으나, 11명은 의식이 없는 상태다. 구조된 선원들은 일본 나가사키로 이송될 가능성이 크다고 해경은 전했다.

해경 관계자는 “오전 2시 41분께 선장으로부터 ‘선박을 포기하고 총원 퇴선하겠다’는 위성 전화 교신을 받았다”라며 “현장에 출동했을 때 화물선은 이미 완전히 침몰한 상태였다”라고 설명했다.

현재 해경은 사고 해역에 일본 해상보안청, 해상자위대 소속 경비함정 5척과 항공기 4대, 외국적 화물선 2척 등이 투입돼 수색을 벌이고 있다. 하지만 사고해역에 풍랑 경보가 발효되는 등 기상 상황이 좋지 않아 구조에 난항을 겪고 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드라마가 따로없네”…‘재벌집’ 방불케 한 SM 경영권 분쟁 스토리
  • ‘세기의 재앙’ 튀르키예 지진, 골든타임 얼마 남지 않았다
  • '아들 50억' 곽상도, 정치자금법만 유죄…“앞으로 변호사비 법원이 정할 건가” [영상]
  • “이다인, 최고의 며느리”…‘결혼 반대설’ 이후 전해진 이승기 母 극찬
  • 강의계획서에 등장한 기보배…서울대 수강신청 ‘광클’ 전쟁
  • ‘외국산’의 역습...휴대폰·자동차 수입 역대 최대
  • ‘서치2’ 여전한 테크스릴러...아쉬운 중량감
  • 곽상도 정치자금법만 유죄…法 “아들 50억, 뇌물‧대가성 불인정”
  • 오늘의 상승종목

  • 02.0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9,133,000
    • -0.41%
    • 이더리움
    • 2,100,000
    • +0.24%
    • 비트코인 캐시
    • 168,400
    • -1.41%
    • 리플
    • 506.5
    • +0.22%
    • 솔라나
    • 29,490
    • +0.24%
    • 에이다
    • 501.3
    • +1.27%
    • 이오스
    • 1,384
    • -0.79%
    • 트론
    • 84.77
    • +2.24%
    • 스텔라루멘
    • 116.1
    • +0.96%
    • 비트코인에스브이
    • 54,600
    • +0.09%
    • 체인링크
    • 9,075
    • +1.11%
    • 샌드박스
    • 1,082
    • +16.1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