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타르 월드컵] 벤투 앞에 앉은 곽튜브…“벤버지, 욕 많이 하더라”

입력 2022-12-03 15:24 수정 2022-12-03 15:33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3일 오전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3차전 대한민국과 포르투갈 경기에서 대표팀 파울루 벤투 감독이 VIP석에서 경기를 관람하고 있다. 바로 앞에 앉은 남성이 MBC 리포터로 선정된 '곽튜브(본명 곽준빈)'. (연합뉴스)
▲3일 오전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3차전 대한민국과 포르투갈 경기에서 대표팀 파울루 벤투 감독이 VIP석에서 경기를 관람하고 있다. 바로 앞에 앉은 남성이 MBC 리포터로 선정된 '곽튜브(본명 곽준빈)'. (연합뉴스)

관중석에 있던 파울루 벤투 감독 앞자리에서 2022 카타르 월드컵 H조 3차전 경기를 관람한 여행 유튜버 ‘곽튜브(본명 곽준빈)’가 경기 당시 벤투 감독의 반응을 전했다.

3일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에서 벤투 감독은 11월 28일 가나전에서 받은 레드카드 때문에 벤치가 아닌 관중석에서 경기를 지켜봤다.

중계카메라가 관중석에 있는 벤투 감독을 비출 때마다 시청자들의 눈길을 끈 인물이 있었다. 이번 카타르 월드컵에서 MBC 공식리포터로 활동하며 카타르 현지에 머물고 있는 곽튜브였다. MBC 측이 준비한 VIP 관람석에서 경기를 보게 되었고, 우연히 벤투 감독 바로 앞자리로 자리를 배정 받은 것이다.

곽튜브는 경기 후 유튜버 ‘침착맨’과의 통화에서 경기 관람 후기를 전했다.

그는 “벤버지(벤투 감독과 아버지의 합성어)가 뒤에서 소리를 엄청 지르시더라”며 “포르투갈어로 계속 지시했다. 제가 알아들은 건 욕인데, 그 욕을 많이 쓰시더라”고 말했다.

이어 “여기는 2002 한일 월드컵을 뛰어넘는 분위기”라며 현장 분위기도 묘사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4대금융지주 순이익 16.5조 ‘역대최대’…리딩뱅크는?
  • 엑소 백현, 1년9개월 만에 소집해체…2023년 엑소 완전체 기대
  • [르포] 수도권 집값 내림세 뚫을까?…수원 원도심 ‘수원성 중흥S클래스’ 견본주택 ‘열기’
  • “아파트는 올랐는데”…빌라, 전세사기에 경매시장서도 ‘눈물’
  • “2030만 있나? 4050 언니도 있다”…시니어 패션플랫폼의 질주
  • “역사적인 GTX 첫 시승 기회”…국토부, GTX 국민참여단 모집
  • ‘일타스캔들’ 정경호, 처철한 전도연 ‘입덕부정기’…시청률 동시간대 1위
  • [단독 인터뷰] 천하람 “‘친윤 호소인’ 안철수 누르고 결선가겠다”
  • 오늘의 상승종목

  • 02.03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9,201,000
    • -1.08%
    • 이더리움
    • 2,082,000
    • -1.51%
    • 비트코인 캐시
    • 170,300
    • -2.07%
    • 리플
    • 507.7
    • -2.21%
    • 솔라나
    • 29,990
    • -3.51%
    • 에이다
    • 495.1
    • -2.65%
    • 이오스
    • 1,371
    • -2.49%
    • 트론
    • 81.41
    • +0.36%
    • 스텔라루멘
    • 115.9
    • -1.61%
    • 비트코인에스브이
    • 56,200
    • +2.09%
    • 체인링크
    • 8,855
    • -3.17%
    • 샌드박스
    • 931
    • -6.8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