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2030년까지 극초음속미사일 배치 검토

입력 2022-11-03 15:42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중국‧북한 군사 위협 늘면서 반격 능력 강화 필요성 대두
미사일 요격도 중요하지만 반격 수단도 보강해야 한다고

▲2021년 8월 19일 일본 방위성 건물이 보이고 있다. 도쿄(일본)/AP뉴시스
▲2021년 8월 19일 일본 방위성 건물이 보이고 있다. 도쿄(일본)/AP뉴시스

일본이 2030년까지 극초음속 미사일을 배치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3일 니혼게이자이신문(닛케이)에 따르면 일본 방위성은 중국과 북한의 군사적 위협과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에 따른 국제 안보 불안에 대비하기 위해 극초음속 미사일 배치를 고려 중이다.

극초음속 미사일은 음속의 5배의 속도로, 순항미사일보다 빠르게 비행하고 탄도미사일보다 복잡한 궤도로 날아가 요격이 어렵다.

일본으로 날아오는 미사일을 요격하는 것은 물론 반격 수단도 필요하다는 판단이 선 것으로 보인다고 닛케이는 설명했다.

최근 북한의 미사일 발사가 잦아진 점도 영향을 미쳤다. 이밖에 중국과 러시아 등도 극초음속 미사일을 개발 중이거나 배치한 것으로 알려졌다.

일본 정부는 국가안전보장전략 등 안보 문서를 개정해 극초음속 미사일 기술을 넣는 등 반격 능력을 보유하는 방법을 검토 중이다.

자체 개발 극초음속 미사일 배치는 반격 능력 강화를 위한 장거리 타격 수단 도입 3단계 중 마지막 단계에 해당한다.

1단계로 우선 미국산 장거리 순항미사일 ‘토마호크’를 도입하고, 2단계로는 자국산 ‘12식 지대함유도탄’을 개량하는 식이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마트에서도 다 벗으면 안 된다”…실내 마스크 해제 AtoZ
  • 10대들 장난질에 현기증…미국 현대차·기아에 무슨 일?
  • ‘일타스캔들’ 최치열, 현실선 얼마나 벌까…‘백억’ 소리 나는 1타 강사들의 연봉 세계
  • 이재명 "대선 패배자로서, 檢 오라 하니 또 가겠다" [영상]
  • 정진석 "이재명, 죄 없다면서 검찰 질문엔 왜 입 다무나" [영상]
  • 오세훈 “지하철·버스 요금 줄인상, 기재부 입장 바꾸면 조정 가능”
  • 3년만에 실내 '노마스크'에도 "아직 불안, 어색...버릇돼서 계속 쓸래요"
  • ‘정이’, ‘더 글로리’ 제치고 콘텐츠 랭킹 1위…2위는 ‘일타 스캔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9,068,000
    • -1.34%
    • 이더리움
    • 1,992,000
    • -1.34%
    • 비트코인 캐시
    • 165,800
    • -3.83%
    • 리플
    • 503
    • -2.67%
    • 솔라나
    • 30,750
    • +0%
    • 에이다
    • 480.4
    • -1.33%
    • 이오스
    • 1,352
    • -2.45%
    • 트론
    • 77.83
    • -2.35%
    • 스텔라루멘
    • 114.9
    • -2.13%
    • 비트코인에스브이
    • 53,650
    • -2.72%
    • 체인링크
    • 8,830
    • -4.54%
    • 샌드박스
    • 932.9
    • -5.2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