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보, 마약혐의 벗고 전한 심경…"문자 하나로 묻히질 않길, 잘 헤쳐나갈 것"

입력 2022-10-01 21:51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이상보. (사진제공=KBS)
▲이상보. (사진제공=KBS)

마약 배우라는 오명을 벗은 이상보가 참담한 심경을 토로했다.

1일 이상보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달랑 문자 하나의 통보로 진실이 쉽게 묻히지 않길”이라는 글을 게재했다.

앞서 이상보는 지난달 10일 마약류관리법 위반 혐의로 긴급체포 됐다. 당시 이상보는 술에 취한 듯 비틀거리며 주택가를 배회했고 약에 취한 것 같다는 주민의 신고로 체포, 간이시약검사에서 양성 반응이 나왔다.

이후 이상보는 마약 배우 의혹에 휘말렸지만 다수의 매체를 통해 자신의 결백을 주장했다. 우울증으로 인해 약을 복용한 적은 있으나 절대 마약은 하지 않았다고 강조했다. 그의 주장대로 국과수 정밀감정 결과 모르핀 성분이 검출되지 않았다. 대신 다양한 향정신성의약품 성분이 검출됐는데, 이는 이상보가 병원에서 처방받은 내역으로 모두 소명됐다.

‘마약 배우’라는 오명을 벗은 이상보는 “달랑 문자 하나의 통보로 진실이 쉽게 묻히지 않길”이라며 “하나씩, 하나씩 수많은 이름 모를 분들에 격려와 응원에 힘을 얻어 순리대로 잘 헤쳐 나가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이상보는 1981년생으로 2006년 KBS 드라마 ‘투명인간 최장수’ 데뷔한 뒤 최근까지도 활발히 활동 중이다. 최근에는 KBS2 ‘미스 몬테크리스토’에 출연한 바 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카타르 월드컵] 실점에도 덤덤했던 벤투, 역전 골 터지자 환호…경기 후 손흥민과 어깨동무
  • “브라질이 질 줄 누가 알았겠어”…네이버, 월드컵 승부예측 당첨자 ‘0명’
  • [보험깨톡] 보험금 미리 받을 수 있는 '선지급서비스' 활용법
  • [이법저법] “성희롱 당했는데 타지 발령까지”…2차 가해에 대처하는 방법
  • 내년 경제 올해보다 더 어렵다…곳곳에서 벌써 '경고음'
  • 겨울에도 식품 식중독 있다?…‘노로바이러스’ 주의보
  • '부실 출제·채점' 세무사시험 수험생들, 행정소송 제기...일부는 화우 선임
  • [이슈크래커] 예고된 화물연대 운송거부…"정부ㆍ국회 막을 기회 있었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2,817,000
    • +0.19%
    • 이더리움
    • 1,728,000
    • +0.88%
    • 비트코인 캐시
    • 148,800
    • +0.81%
    • 리플
    • 524.6
    • +0.56%
    • 솔라나
    • 18,300
    • +1.05%
    • 에이다
    • 427
    • +0.99%
    • 이오스
    • 1,256
    • +0.4%
    • 트론
    • 72.42
    • -0.73%
    • 스텔라루멘
    • 117.6
    • +0.43%
    • 비트코인에스브이
    • 56,200
    • -0.53%
    • 체인링크
    • 10,040
    • -1.95%
    • 샌드박스
    • 795.5
    • +0.3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