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 ‘코로나 원형+오미크론’ 동시 겨냥한 백신 세계 최초 승인

입력 2022-08-16 12:25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모더나 ‘2가’ 백신 승인
4차 접종 시 오미크론 항체 8배 증가
모더나, 호주와 EU 등에도 승인 신청

▲주사기들 뒤로 모더나 로고가 보인다. 로이터연합뉴스
▲주사기들 뒤로 모더나 로고가 보인다. 로이터연합뉴스
영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원형과 오미크론 변이를 동시에 겨냥한 백신을 세계 최초로 승인했다.

15일(현지시간) 뉴욕타임스(NYT)에 따르면 영국 정부는 전 세계에서 처음으로 모더나가 개발한 오미크론 변이 대응 백신인 ‘2가’를 승인했다.

2가 백신은 2개의 서로 다른 바이러스에 사용할 수 있는 백신으로, 영국 규제 당국은 기존 코로나19와 오미크론 변이를 동시에 잡겠다는 계획이다. 앞서 모더나는 6월 임상 시험 결과 발표 당시 2가 백신으로 4차 접종하면 오미크론 변이 중화항체가 8배 증가한다고 밝혔다.

영국 의약품건강관리제품규제청(MHRA)의 준 레인 청장은 성명에서 “새로운 부스터 백신이 규제 당국의 안전과 품질, 효과 기준을 충족하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며 “2가 백신은 바이러스가 계속 진화하는 상황에서 질병으로부터 우리를 보호하는 데 도움이 될 예리한 도구”라고 말했다.

모더나는 별도 성명에서 “이번 승인은 팬데믹(전염병 대유행)을 종식시키기 위한 영국 당국의 헌신과 리더십을 보여준다”며 “백신은 겨울로 접어들면서 영국 사람들을 보호하는데 중요한 역할을 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현재 모더나는 호주와 캐나다, 유럽연합(EU)에도 규제 서류를 제출하고 승인을 기다리고 있다.

한편 MHRA 측은 일반인을 대상으로 하는 접종 시기를 추후 결정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힙한 것들끼리 뭉쳤다”…마르지엘라 품은 ‘갤럭시 Z 플립4’ 모습은?
  • 광고주도 감동한 츄 인성…“폭언·갑질 상상할 수 없어, 늘 밝고 친절”
  • 맥도날드 또 이물질 사고…기생충 이어 이번엔 모기
  • 이번 주 국내 출시된다는 애플페이, 삼성페이 독주 제동 걸까
  • ‘한국의 탈춤’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등재됐다
  • 싱가포르 부총리 “FTX 파산 영향 극히 제한적”
  • 강남 아파트 3.3㎡당 평균 매매가 9000만 원…강북 3배
  • 화성 문화재 발굴 현장서 매몰 사고…2명 사망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2,796,000
    • +1.56%
    • 이더리움
    • 1,721,000
    • +4.05%
    • 비트코인 캐시
    • 151,900
    • -0.46%
    • 리플
    • 539.1
    • +0.92%
    • 솔라나
    • 18,170
    • -0.71%
    • 에이다
    • 423.9
    • +0.93%
    • 이오스
    • 1,269
    • +1.68%
    • 트론
    • 73.31
    • +0.15%
    • 스텔라루멘
    • 120
    • -0.41%
    • 비트코인에스브이
    • 56,800
    • -0.53%
    • 체인링크
    • 10,030
    • +0.5%
    • 샌드박스
    • 774.9
    • +1.2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