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넨셀, 코로나 치료제 글로벌 임상 인도 환자 모집 개시

입력 2022-08-02 09:41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제넨셀은 경구용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제 ‘ES16001(프로젝트명 GNC102)’의 인도 2/3상 임상시험계획(IND)을 인도 의약품관리국(DCGI)으로부터 승인받았다고 2일 밝혔다.

제넨셀은 다국가 형태로 코로나19 치료제 임상을 진행, 지난해 10월 국내에 이어 인도에서도 임상시험계획 승인을 획득했다. 다국가 임상은 참여 국가 중 최상위 임상 기준에 맞춰 모든 국가의 임상이 진행돼 승인 및 관리가 까다롭지만 성공 시 많은 시장을 한 번에 확보할 수 있다. 현재 유럽과 러시아 등을 대상으로 다국가 임상을 추진하고 있어 인도 임상도 상대적으로 엄격한 식품의약품안전처 및 유럽의약품청(EMA) 기준에 맞춰 진행된다.

이번 임상에서 제넨셀은 ES16001의 용량 및 유효성 등을 검증한다. 2상 단계 피험자는 총 424명이다. IND 승인 전에 이미 인도 내 20곳의 임상 병원을 확보했으며, 이중 9곳에서는 임상시험심사위원회(IRB) 심의를 통과해 즉시 환자 모집에 나선다.

임상용 의약품은 국내 임상 및 이전 인도 임상 때와 마찬가지로 제넨셀의 전략적 제휴사 한국파마가 위탁 생산한다.

제넨셀 관계자는 “인도에서는 2020년 아유르베다(전통의약품) 임상을 통해 일부 유효성을 확인했기에 이번 임상에서도 긍정적인 결과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최근 제넨셀은 경희대 생명공학원장 강세찬 교수 연구팀 및 성균관대 바이오메카트로닉스학과 김형건 교수 연구팀과 공동으로 ES16001 주요 성분의 코로나19 오미크론 하위 변이 BA.4 및 BA.5 치료 가능성에 대한 분자 결합(Molecular Docking) 분석 실험을 실시해 긍정적인 결과를 도출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정부 ‘강대강’ 조치 제동 걸릴까…국제노동기구, 긴급개입 개시할 듯
  • 내년 車보험료 1%대 인하…실손보험료는 10%대 인상
  • 30·40대 신흥부자 8만 명 육박…“주식 투자로 돈 불려”
  • 카타르 월드컵서 한국-우르과이전 가장 시끄러운 경기…소음측정 131데시벨
  • “오늘은 나도 김연아”… 3년 만에 돌아온 호텔 아이스링크장 예약률↑
  • 올해 수도권 아파트 거래 2채 중 1채는 소형 평형…“금융부담 가중 원인”
  • 김어준, TBS ‘뉴스공장’ 하차 전망…프로그램 폐지설도 불거져
  • 가공식품 73개 중 71개 가격 상승…우윳값 인상에 ‘밀크플레이션’ 우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2,880,000
    • +0.38%
    • 이더리움
    • 1,695,000
    • -1.8%
    • 비트코인 캐시
    • 150,000
    • +0.33%
    • 리플
    • 525.8
    • +0.13%
    • 솔라나
    • 18,080
    • -0.88%
    • 에이다
    • 433.1
    • +1.6%
    • 이오스
    • 1,248
    • -0.72%
    • 트론
    • 72.23
    • -0.14%
    • 스텔라루멘
    • 116.8
    • -0.51%
    • 비트코인에스브이
    • 56,500
    • +0.71%
    • 체인링크
    • 9,890
    • -1%
    • 샌드박스
    • 784.2
    • -1.2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