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라리스세원, 유증 일반공모 청약경쟁률 313대1…5567억 몰렸다

입력 2022-07-20 09:17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폴라리스세원이 주주배정 후 실권주 일반공모 방식의 유상증자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일반공모에 5567억원의 투자금이 몰리며 전기차 부품 사업에 대한 기대감이 한껏 높아졌다는 평가다.

20일 폴라리스세원은 18~19일 이틀간 진행된 실권주 일반공모 청약에서 최종 청약률 313.41:1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약 18억 원 규모의 실권주 일반공모에 5567억원의 투자금이 몰린 것이다.

앞서 폴라리스세원은 13~14일 진행된 구주주 대상 유상증자 청약에서 88.72%가량의 자금 조달을 완료했다. 신주 발행가액은 1575원이며 환불 및 주금 납입일은 21일이다. 신주는 8월 3일에 상장된다.

총 조달자금 157억5000만 원은 운영자금 67억5000만 원과 타법인 증권 취득자금 90억 원으로 쓰일 예정이다.

원재료 매입, 설비 투자 등을 통해 수주물량에 신속히 대응하고 종속회사 폴라리스우노에 대한 지배력을 강화하기 위함이다.

폴라리스세원 관계자는 “최대주주 폴라리스오피스가 적극 참여한 가운데 구주주 청약과 일반공모 청약에서도 높은 청약률을 기록했다”며 “이번 유상증자가 주가 할인에 따른 저가 매수의 기회로 여겨진 것으로 판단한다”고 설명했다.

폴라리스세원은 고객사를 통해 현대차, 기아, GM(제너럴모터스), 포드, 테슬라, 루시드모터스, 리비안 등에 자동차 공조부품을 공급한다. 글로벌 완성차 업체들의 전동화 전략과 전기차 출시 경쟁으로 전기차 부품 수주가 크게 늘고 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尹 '16강 벤투호'에 "꺾이지 않는 마음 뭉클"…"靑 영빈관, 국빈 만족에 선정"
  • ‘효심 깊은 황소’ 황희찬, 귀국 후 손목키스 주인공 찾아갔다
  • ‘라이언전 걸그룹’ 버가부, 데뷔 1년 2개월 만에 해체…“공식활동 종료”
  • [영상] 박홍근 "국민의힘, 나라 살림살이를 尹 사적 가계부쯤으로 여겨"
  • [영상] 정진석 "더불어민주당, 예산안 볼모로 이재명 사법 리스크 물타기"
  • [인포그래픽] 더 고급지게 돌아왔다…서울 호텔 ‘딸기 뷔페’ 총정리
  • 위믹스 상장폐지에 ‘미르M’ 김새나
  • ‘도하의 기적’ 쓰고도 내분 겪는 韓·日축구…공통점과 차이점
  • 오늘의 상승종목

  • 12.0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2,537,000
    • -0.3%
    • 이더리움
    • 1,662,000
    • +0.54%
    • 비트코인 캐시
    • 146,700
    • +0.07%
    • 리플
    • 517.3
    • +0.96%
    • 솔라나
    • 18,090
    • -1.58%
    • 에이다
    • 415.9
    • -0.38%
    • 이오스
    • 1,320
    • +4.1%
    • 트론
    • 71.45
    • +0%
    • 스텔라루멘
    • 113.2
    • -0.26%
    • 비트코인에스브이
    • 55,150
    • +1.47%
    • 체인링크
    • 9,270
    • +0.49%
    • 샌드박스
    • 777.2
    • -0.8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