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일 외교장관 "北미사일 규탄, 협상 복귀 촉구…안보리 대북결의 미채택 유감”

입력 2022-05-28 11:08

▲(연합뉴스)
▲(연합뉴스)

한미일 3국의 외교장관은 27일(현지시간) 북한의 최근 탄도미사일 발사시험을 규탄하면서 북한이 협상에 복귀할 것을 촉구했다.

28일 박진 외교장관과 토니 블링킨 미국 국무장관, 하야시 요시마사 일본 외무상은 공동 성명을 내고 북한의 미사일 도발에 관한 입장을 발표했다.

3국 장관은 "한미일은 최근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를 강력히 규탄하고,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관련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들의 완전한 이행을 향한 3자간 협력을 강화하기로 약속한다"며 "전제조건 없이 북한과 만나는 데 대해 지속적으로 열린 입장임을 강조한다"고 밝혔다.

이어 "13개 안보리 이사국의 지지에도 불구하고 유엔 안보리가 북한의 노골적이고 반복적인 안보리 결의 위반에 대응한 결의를 채택하지 못한 데 대해 깊은 유감을 표한다"고 말했다.

또 "우리는 북한이 불법적인 행동을 중단하고 대화에 나올 것을 촉구하기 위해 국제사회와의 공조를 더욱 강화한다는 공약을 재확인한다"며 "우리는 진지하고 지속적인 대화를 향한 길이 여전히 열려 있음을 강조하며 북한이 협상으로 복귀할 것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3국 장관이 회담의 결과물이 아니라 공동 성명의 형태로 입장을 내는 것은 이례적인 일로 받아들여진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尹 “힘에 의한 북한 현상변경 안 원해”…北, 미사일 2발 발사
  • 이영자가 불러온 ‘면치기’ 논란…우리 식문화 아니에요
  • 윤석열 정부 출범 100일...숫자로 보는 그간의 기록
  • [영상] 칩4 동맹 때문에 '쥐포'된 동아시아. 그게 대체 뭐길래?
  • [뻔뻔징어] MBTI 같은 성격 검사, 고대에도 했다고?
  • [뻔뻔징어]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해외 분위기, 생생히 전해드림
  • 이르면 10월 말부터 자율주행 택시 나온다…자율차 시범운행지구 한정
  • 코로나 신규확진 18만 명...18주 만에 '최다'
  • 오늘의 상승종목

  • 08.1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1,869,000
    • -0.73%
    • 이더리움
    • 2,523,000
    • -0.39%
    • 비트코인 캐시
    • 183,900
    • +0.22%
    • 리플
    • 503.4
    • +0.36%
    • 위믹스
    • 3,489
    • -1.47%
    • 에이다
    • 733
    • -1.9%
    • 이오스
    • 2,046
    • +18.88%
    • 트론
    • 92.91
    • +0.57%
    • 스텔라루멘
    • 164.1
    • -0.06%
    • 비트코인에스브이
    • 82,200
    • -0.24%
    • 체인링크
    • 11,210
    • -2.52%
    • 샌드박스
    • 1,668
    • -3.8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