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가인, 국악 교육 축소 막았다…“국악인 뭉쳤기에 가능” 겸손

입력 2022-05-19 18:20

▲송가인.
 (사진제공=포켓돌스튜디오)
▲송가인. (사진제공=포켓돌스튜디오)

가수 송가인이 교육부의 국악 교육 축소 철회에 대해 벅찬 마음을 전했다.

19일 송가인은 소속사 포켓돌스튜디오를 통해 “좋은 결과는 내 덕보다는 국악인들이 뭉쳐서 가능했던 일이라고 생각한다”라며 심경을 전했다.

앞서 송가인은 최근 교육부가 공개한 ‘2022 개정 교육과정’에서 국악 교육이 축소된다는 내용이 알려지자 ‘국악 교육을 지켜달라’며 호소했다. 송가인 외에도 많은 국악인이 목소리를 높이며 국악 교육의 필요성에 대해 알렸다.

특히 송가인은 15일 서울 중구 청계광장에서 열린 ‘국악교육의 미래를 위한 전 국악인 문화제’에도 참석해 “제가 조금이라도 인기가 있을 때 할 말은 해야 한다고 생각해 이 자리까지 왔다”라며 “우리 학생들이 보고 자라야 할 우리의 문화인데, 국악을 학교에서 배우지 않으면 어디서 배울 수 있겠냐”라고 호소했다.

국악계의 적극적인 반발이 이어지자 교육부는 결국 지난 17일 “국악 교육에 대한 비중을 예전 수준으로 유지하겠다”라며 국악 교육을 축소에 대한 입장을 번복했다.

이에 많은 누리꾼은 송가인의 적극적인 호소가 교육부의 철회 방침에 영향을 미친 것 같다는 반응을 보였다. 그러나 송가인은 “국악인들이 뭉쳤기에 가능한 일”이었다고 겸손함을 드러냈다.

한편 송가인은 오는 28일부터 ‘2022 송가인 전국투어 콘서트-연가(戀歌)’를 통해 팬들과 만난다. 오는 28~29일 서울을 시작으로 6월 4일 대구, 6월 11일 전주에서 공연을 펼칠 예정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6.2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6,425,000
    • -1.45%
    • 이더리움
    • 1,468,000
    • -4.74%
    • 비트코인 캐시
    • 139,600
    • -0.43%
    • 리플
    • 429.4
    • -3.46%
    • 위믹스
    • 3,795
    • +0.24%
    • 에이다
    • 613.8
    • -1.25%
    • 이오스
    • 1,234
    • -2.06%
    • 트론
    • 85.55
    • -1.08%
    • 스텔라루멘
    • 144.2
    • -4.88%
    • 비트코인에스브이
    • 74,150
    • -2.18%
    • 체인링크
    • 8,360
    • -1.94%
    • 샌드박스
    • 1,381
    • -5.9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