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측 “송해, ‘전국노래자랑’ 하차 정해진 바 없어…논의 중”

입력 2022-05-19 16:02

▲사진제공=KBS
▲사진제공=KBS

‘전국노래자랑’ 측이 방송인 송해의 하차와 관련해 “아직 확정된 바 없다”고 재차 입장을 밝혔다.

KBS 1TV ‘전국노래자랑’ 관계자는 19일 “송해 선생님과 논의 중인 상태로 하차와 관련해 아직 확정된 게 없다”며 “빠르면 이번 주, 늦어도 다음 주에는 입장을 밝힐 것”이라고 알렸다.

앞서 한 매체는 ‘전국노래자랑’ 제작진과 송해 측이 긴 논의 끝에 하차를 결정했다고 보도했다. 또 후임이 정해질 때까지 작곡가 이호섭과 이수민 아나운서가 임시 MC를 맡는다고 전했다.

최근 송해가 서울 아산병원에 입원해 치료를 받고 있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하차설이 불거졌다. 관계자에 따르면 송해는 오는 6월 ‘전국노래자랑’이 공개 녹화 재개를 앞둔 상황에서 체력적 부담을 느껴 하차 의사를 전했고, 현재 제작진과 송해는 여러 방안을 두고 논의 중이다. 송해는 전날 퇴원한 것으로 전해졌다.

1927년생인 송해는 올해 96세다. 현직 최고령 방송인이자 ‘전국노래자랑’의 최장수 MC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그가 출연 중인 ‘전국노래자랑’은 코로나19로 인해 2020년 3월부터 스튜디오에서 스페셜 방송을 이어오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뉴욕증시, 전날 급등 후 ‘숨고르기’…나스닥 0.58%↓
  • 尹대통령 "민생·경제 회복에 중점"…8·15사면 '정치인 배제' 가능성
  •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의 힘…정부, 수족관 돌고래 21마리 바다로 돌려보낸다
  • 서초구 맨홀 실종 남매 모두 숨진 채 발견
  • 비트코인 상승세 주춤…“강세 랠리 전 하락 가능”
  • 직원 해고 후 ‘눈물셀카’ 올린 사장·폭우 속 ‘극단 선택’ 막은 버스기사·바다서 나온 멧돼지
  • 이더리움, 머지 업그레이드 9월 15~20일 사이 될 듯
  • [요즘, 이거] “TV보다 낫네”...유튜브는 ‘개그맨 전성시대’
  • 오늘의 상승종목

  • 08.12 12:15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1,903,000
    • -1.06%
    • 이더리움
    • 2,526,000
    • +1.49%
    • 비트코인 캐시
    • 189,000
    • -0.47%
    • 리플
    • 500.7
    • -0.64%
    • 위믹스
    • 3,624
    • -1.49%
    • 에이다
    • 706.6
    • -1.37%
    • 이오스
    • 1,741
    • +0.87%
    • 트론
    • 93.94
    • +0.13%
    • 스텔라루멘
    • 167.2
    • +0.24%
    • 비트코인에스브이
    • 83,200
    • +0.12%
    • 체인링크
    • 12,040
    • -0.41%
    • 샌드박스
    • 1,760
    • -1.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