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노래자랑’ 떠나는 송해…후임 MC는 누구?

입력 2022-05-18 14:10

▲송해 (뉴시스)
▲송해 (뉴시스)

방송인 송해가 건강 문제로 34년간 진행해온 KBS1 장수 음악 프로그램 ‘전국노래자랑’을 떠날 전망이다.

앞서 송해는 지난 1월 건강 문제로 입원 치료를 받았다. 지난 3월에는 코로나19 확진 판정으로 격리 치료를 했다. 송해는 연달아 건강 문제를 겪으며 ‘전국노래자랑’ 측에 MC 하차 의사를 전달한 것으로 알려졌다.

KBS 관계자는 “구체적인 시기를 정해 ‘이때까지만 하고 그만하겠다’는 상황이 아니어서 제작진과 계속해서 이야기를 나누고 계시다”며 “현재 이 문제에 대해서 계속 논의 중이며, 빠른 시일 내에 명확한 답을 내놓을 것”이라고 밝혔다.

송해의 하차설이 대두되며 후임 MC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후임 MC로 거론되는 사람은 이수근과 이상벽이다.

송해는 2010년 KBS2 예능 프로그램 ‘승승장구’에 출연해 이수근을 ‘전국노래자랑’의 차기 MC로 지목한 바 있다. 송해는 이수근에 대해 “갑작스러운 순간을 맞닥뜨렸을 때 재치 있게 넘어가는 재능이 있더라”며 “자꾸 웃는 게 단점이지만, 순발력 면에서는 뛰어나다”고 설명했다.

강호동, 유재석, 이경규 등 ‘국민 MC’들에 대해서는 “‘전국노래자랑’을 맡을 사람이 없다”고 했다.

지난해에는 후임 MC로 이상벽을 거론했다. 송해는 유튜브 채널 ‘근황올림픽’에 출연해 “제 후배 되는 사람 중에 희극을 하는 사람들은 전부 그 줄에 서 있다”며 “오래전부터 이상벽을 마음으로 정해놨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로 95세인 송해는 현직 최고령 방송인이자 국내 최장수 MC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송해는 ‘전국노래자랑’을 34년간 진행해오며 1000만 명이 훌쩍 넘는 관객들을 만났다. ‘전국노래자랑’은 코로나19로 인해 2020년 3월부터 스튜디오에서 스페셜 방송을 진행해왔다. 오는 6월부터는 현장 녹화를 재개할 예정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뉴욕증시, 전날 급등 후 ‘숨고르기’…나스닥 0.58%↓
  • 尹대통령 "민생·경제 회복에 중점"…8·15사면 '정치인 배제' 가능성
  •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의 힘…정부, 수족관 돌고래 21마리 바다로 돌려보낸다
  • 서초구 맨홀 실종 남매 모두 숨진 채 발견
  • 비트코인 상승세 주춤…“강세 랠리 전 하락 가능”
  • 직원 해고 후 ‘눈물셀카’ 올린 사장·폭우 속 ‘극단 선택’ 막은 버스기사·바다서 나온 멧돼지
  • 이더리움, 머지 업그레이드 9월 15~20일 사이 될 듯
  • [요즘, 이거] “TV보다 낫네”...유튜브는 ‘개그맨 전성시대’
  • 오늘의 상승종목

  • 08.12 12:21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1,944,000
    • -0.86%
    • 이더리움
    • 2,529,000
    • +1.61%
    • 비트코인 캐시
    • 189,100
    • -0.47%
    • 리플
    • 501.7
    • -0.48%
    • 위믹스
    • 3,630
    • -1.33%
    • 에이다
    • 706.6
    • -1.41%
    • 이오스
    • 1,741
    • +1.04%
    • 트론
    • 93.9
    • +0.19%
    • 스텔라루멘
    • 166.8
    • +0%
    • 비트코인에스브이
    • 83,200
    • +0.3%
    • 체인링크
    • 12,040
    • -0.25%
    • 샌드박스
    • 1,758
    • -1.6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