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팃, 랩에스디와 디지털 검안기 사업 공동협력 MOU

입력 2022-04-14 09:49

▲민팃이 랩에스디와 ‘디지털 검안기 보급 확대 및 개발을 위한 공동협력 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하성문 민팃 대표이사(왼쪽)가 김윤승 랩에스디 대표이사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SK네트웍스)
▲민팃이 랩에스디와 ‘디지털 검안기 보급 확대 및 개발을 위한 공동협력 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하성문 민팃 대표이사(왼쪽)가 김윤승 랩에스디 대표이사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SK네트웍스)

ICT 리사이클 기업 민팃(MINTIT)이 검증한 중고폰이 전 세계 인구의 실명 예방을 돕는 검안 기기로 재탄생한다.

민팃은 랩에스디와 서울시 마포구 소재 민팃 본사에서 ‘디지털 검안기 보급 및 솔루션 확대를 위한 공동협력 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양사는 이번 협약으로 중고폰 기반 디지털 검안기 사업을 통해 저소득국가 중심 안보건 개선과 자원순환 생태계를 구축한다는 방침이다.

민팃은 인공지능 기반 중고폰 매입기 ’민팃ATM’을 통해 회수한 ICT 기기 중 검안기 사업에 활용 가능한 중고폰을 선별해 제공하고, 스마트폰에 랩에스디의 디지털 검안 솔루션을 접목해 자원 업사이클링 완성한다는 전략이다.

국제실명예방기구(IAPB)에 따르면 전 세계 시각장애 인구 중 약 90%가 중저소득국가(LMICs)에 거주하고 있다. 이 중 75%는 적시에 적절한 예방과 치료가 있다면 실명 진행을 막을 수 있지만, 이들 지역에서는 보건의료 인력 및 인프라 부족으로 의료 서비스 접근성이 낮다.

랩에스디는 국제보건 현장에 안보건 솔루션을 개발해 제공하는 소셜벤처다. ‘막을 수 있었던 실명(Avoidable Blindness)을 종식하겠다’는 비전을 가지고 자원순환 프로그램 갤럭시 업사이클링에 참여해 △스마트폰 결합형 디지털 검안기 △인공지능 기반 진단보조시스템 △안보건정보 시스템으로 구성된 ‘아이라이크 플랫폼(EYELIKE Platform)’을 개발했다.

갤럭시 업사이클링은 동남아시아 등 저소득 5개국에 400대 이상을 파일럿테스트 형식으로 공급했다. 랩에스디는 2030년까지 인구 5만 명당 1개의 플랫폼을 구축하겠다는 목표다.

양사는 이번 친환경 협업으로 중고폰을 활용한 디지털 검안기 보급을 확대하고, 향후 다양한 정보통신 기기로 차세대 검안기 공동 개발을 확대해 ICT 업사이클링 사업의 가치와 의미를 더욱 높여간다는 전략이다.

하성문 민팃 대표이사는 “기능은 정상이나 외관 흠집 또는 파손으로 인해 주로 부품용이나 자원 추출용으로만 활용하던 중고 스마트폰을 안보건용 기기로 업사이클링해 새로운 자원순환 생태계 구축의 초석을 다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땅값’ 못하는 강남, 왜 자꾸 침수되나
  • “다리 건너는데 30분” 오전 내내 교통혼란…퇴근길은 괜찮을까
  • BBC “영화 ‘기생충’ 반지하서, 일가족 3명 참변”
  • 단독 부실 채점 논란 세무사 시험, '불합격 취소' 행정심판 기각
  • 검찰 ‘제주 4‧3사건’ 직권재심 일반재판까지 확대
  • 김성진 “이준석 술접대에 탤런트도 참석”
  • 윤석열 비판했던 '이준석 키즈' 박민영, 대통령실行...“쓴소리 많이 하고 오겠다”
  • 한반도 가른 ‘붉은 띠’, 사람 잡는 ‘폭우’ 쏟아냈다
  • 오늘의 상승종목

  • 08.10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1,579,000
    • +2.51%
    • 이더리움
    • 2,424,000
    • +7.26%
    • 비트코인 캐시
    • 187,300
    • +3.94%
    • 리플
    • 499.5
    • +2.48%
    • 위믹스
    • 3,657
    • +1.81%
    • 에이다
    • 705.1
    • +3.02%
    • 이오스
    • 1,670
    • +6.3%
    • 트론
    • 92.65
    • +1.11%
    • 스텔라루멘
    • 165.3
    • +1.1%
    • 비트코인에스브이
    • 81,900
    • +2.82%
    • 체인링크
    • 12,220
    • +3.56%
    • 샌드박스
    • 1,781
    • +3.6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