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교, 자산가치 3323억 원 수준…실적 회복 기대 - 이베스트투자증권

입력 2022-02-09 08:36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이베스트투자증권은 대교에 대해 실적 회복을 기대한다며 투자의견 ‘매수’와 함께 목표주가를 전일 대비 8.54%(315원) 오른 4000원으로 제시했다.

대교는 지난해 4분기 매출액으로 2020년 동기 대비 5.1% 증가한 1646억 원을 기록했지만, 영업이익은 -214억 원으로 적자 폭을 확대했다.

9일 정홍식 이베스트투자증권 연구원은 “대교의 영업이익 적자 폭 확대는 개발자산 무형화로 인한 일회성 비용 처리, 써밋시리즈 마케팅 비용 증가 요인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어 “전체 비중의 73%를 차지하는 눈높이 사업 부문의 매출액은 2020년 동기 대비 3% 증가한 1202억 원을 기록했지만, 영업이익은 마케팅 비용 증가 때문에 -77억 원을 기록했다”며 “써밋 시리즈처럼 상대적으로 고가인 디지털 수업의 비중이 확대됐지만 과목 수는 2020년 대비 1.8% 감소한 것으로 파악된다”고 밝혔다.

정 연구원은 “대교의 자산가치는 3323억 원 수준으로 매우 높지만 현재 적자를 보이고 있다”며 “실적 회복을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여가부 폐지·보훈부 격상·재외동포청 신설...정부조직 개편안 발표
  • 종로 송현동 부지 100년만에 시민 품으로…7일 ‘열린송현녹지광장’ 개방
  • [영상] 법무부 국감서 ‘감사원’만 찾는 김남국 의원
  • [인포그래픽] 2022년 단풍 절정 시기는?
  • [이슈크래커] “본전 뽑아”vs “코스트코 간다”…트레이더스 유료화 승부수, 통할까
  • [이슈크래커] 4년 전 그날…인도 타지마할에선 무슨 일이
  • 국민의힘 내홍 일단락...‘석석대전’ 종료
  • 김신영, ‘전국노래자랑’ 첫 녹화서 울먹…눈물의 무대 미리 보니
  • 오늘의 상승종목

  • 10.0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8,510,000
    • +0.07%
    • 이더리움
    • 1,942,000
    • +2.32%
    • 비트코인 캐시
    • 171,800
    • +0.12%
    • 리플
    • 705
    • +2.1%
    • 위믹스
    • 2,581
    • +0.39%
    • 에이다
    • 610.6
    • +0.02%
    • 이오스
    • 1,673
    • +0.3%
    • 트론
    • 89
    • -0.02%
    • 스텔라루멘
    • 170.5
    • +1.19%
    • 비트코인에스브이
    • 70,800
    • +1.58%
    • 체인링크
    • 11,030
    • -1.61%
    • 샌드박스
    • 1,209
    • +0.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