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콩고 왕자’ 조나단, 한국 귀화 결정…"군대도 가겠다"

입력 2022-01-27 08:58 수정 2022-01-27 08:58

(출처=유튜브 채널 ‘조나단’ 캡처)
(출처=유튜브 채널 ‘조나단’ 캡처)
‘콩고왕자’ 조나단이 한국 귀화를 결정했다.

조나단은 26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서 40만 구독자 기념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이날 조나단은 “저를 많이 아껴주시는 분들께 드리고 싶은 말씀이 있어서 라이브를 켰다. 제가 최근에 대한민국 국적으로 귀화를 결심하게 됐다”고 전했다. 아직 귀화 시험을 치르진 않은 상태다.

귀화를 결정하게 된 이유에 대해서는 “가장 큰 건 제가 8살 때 한국에 오게 됐다. 조국 대신 저와 제 가족을 받아주고 보호해준 나라가 대한민국이다”라며 “지금도 대한민국에서 (나의) 동생들을 가르쳐주고 있고 저와 식구들이 살아갈 수 있게끔 보호해주고 있다”고 설명했다.

시청자들이 군대 문제를 언급하자 조나단은 “군대는 귀화하고 나서 결정되는 사안”이라면서도 “제가 한국에서 받은 도움과 보호를 생각하면 당연히 갈 생각”이라며 입대에 긍정적인 생각을 밝혔다. 그러면서 자신의 친구들도 군대에 많이 간 상태고, 그런 걸 보면서 항상 감사하는 마음을 가지고 있었다고 덧붙였다.

한편 조나단은 콩고민주공화국 출신으로 2000년생, 만 22세다. 아버지 욤비 토나를 따라 한국에 와 KBS 1TV ‘인간극장’에 출연하면서 이름을 알렸다. 현재는 구독자 42만여 명을 보유한 유튜버로 활동 중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20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7,721,000
    • -2.73%
    • 이더리움
    • 2,536,000
    • -2.35%
    • 비트코인 캐시
    • 248,100
    • -1.51%
    • 리플
    • 530.1
    • -4.31%
    • 라이트코인
    • 89,400
    • +1.07%
    • 에이다
    • 671
    • -1.67%
    • 이오스
    • 1,648
    • -2.37%
    • 트론
    • 92.13
    • -3.56%
    • 스텔라루멘
    • 164.6
    • -2.37%
    • 비트코인에스브이
    • 62,750
    • -4.2%
    • 체인링크
    • 8,990
    • -1.75%
    • 샌드박스
    • 1,652
    • -1.0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