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태문 삼성전자 사장 “갤럭시S22, 역대 제품 중 가장 주목…궁극의 경험을"

입력 2022-01-21 09:45

뉴스룸 기고문서 밝혀…'갤럭시 노트' 경험 계승 의지도 강조

▲노태문 삼성전자 MX사업부 사장 (사진제공=삼성전자)
▲노태문 삼성전자 MX사업부 사장 (사진제공=삼성전자)

"최고의 모바일 경험을 한데 모은 제품으로서 역대 갤럭시S 시리즈 중 가장 주목받을 것입니다."

노태문 삼성전자 MX사업부장(사장)이 다음 달 온라인으로 개최되는 '갤럭시 언팩' 행사에서 공개될 갤럭시S22 등 신제품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노 사장은 21일 삼성전자 뉴스룸에 올린 기고문에서 "갤럭시S 시리즈는 스마트폰 카테고리를 새롭게 정의하는 혁신적인 기능들을 선보여왔다"며 "지금 그 혁신의 기준을 다시 써 내려 가고자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역대 갤럭시 폰 가운데 가장 스마트한 제품을 손에 쥠으로써 최첨단 혁신을 바로 일상에서 경험할 수 있게 될 것"이라고 자신했다.

노 사장은 "사용자들이 야간에도 밝고 선명한 사진과 영상을 자신 있게 촬영할 수 있으며, 강력한 배터리와 실행 속도, 유용한 기능들을 마음껏 즐길 수 있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갤럭시S22 시리즈에 '갤럭시 노트'의 핵심 기능이 포함됐음을 암시했다.

노 사장은 "지난해 새로운 갤럭시노트를 출시하지 않아 의아하게 생각했던 분들이 많았다. 갤럭시 노트와 S펜이 제공하는 창의적이고 효율적인 기능 등에 열광하는 팬들이 적지 않았다는 점도 잘 알고 있다"고 운을 띄웠다.

그러면서 "우리는 이러한 여러분의 목소리를 놓치지 않고, 귀 기울여 듣고 있다"고 밝혔다.

갤럭시S22 시리즈의 최상위 모델 갤럭시S22 울트라는 사실상 갤럭시 노트 신제품으로 알려졌다. 전작인 S21 울트라와 마찬가지로 S펜을 지원하며 기존 노트 시리즈처럼 S펜을 포함해 발매될 것이라는 관측이 나오고 있다.

노 사장은 지난 10년간 갤럭시 시리즈가 보여준 혁신을 되짚었다. 2011년 출시된 갤럭시 노트 시리즈가 제시한 대화면 디스플레이와 S펜이 오늘날 새로운 기준으로 자리 잡았고, 2019년 출시된 폴더블 스마트폰 갤럭시 Z폴드 시리즈가 사람들이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방식을 변화시켰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것이 바로 삼성전자가 현재에 안주하지 않고 기존의 틀을 깨며 스마트폰의 한계를 뛰어넘는 혁신을 지속해온 이유"라며 "스마트폰의 미래를 다시 써나가는 삼성전자의 여정, 이 특별한 경험을 여러분과 함께하고 싶다"고 소개했다.

노 사장은 "곧 선보일 궁극의 ‘울트라’ 경험을 기대해 달라"며 다시 한번 자신감을 드러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7.07 10:41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6,910,000
    • +2.5%
    • 이더리움
    • 1,556,000
    • +5.63%
    • 비트코인 캐시
    • 138,400
    • +1.76%
    • 리플
    • 433.5
    • +1.81%
    • 위믹스
    • 3,417
    • +1.24%
    • 에이다
    • 612.8
    • +3.16%
    • 이오스
    • 1,310
    • +2.58%
    • 트론
    • 88.73
    • -0.67%
    • 스텔라루멘
    • 144.3
    • +2.05%
    • 비트코인에스브이
    • 72,550
    • +3.2%
    • 체인링크
    • 8,405
    • +2.38%
    • 샌드박스
    • 1,690
    • +10.5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