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2021 스마트폰 시장 점유율 1위…애플 제쳐

입력 2022-01-19 20:56

시장 점유율 18.9%, 애플 17.2% 근소한 차이로 2위

(사진제공=삼성전자)
(사진제공=삼성전자)

삼성전자가 세계 스마트폰 시장에서 애플을 제치고 점유율 1위를 차지했다.

글로벌 시장조사업체 카운터포인트리서치는 지난해 세계 스마트폰 시장을 소매판매량 기준으로 분석한 결과 삼성전자가 18.9%의 점유율로 1위를 기록했다고 19일 밝혔다.

지난해 8월 출시된 갤럭시Z플립3, 갤럭시Z폴드3 등 3세대 폴더블폰 판매량 증가가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애플은 17.2%로 근소한 차이로 2위에 올랐다. 그 뒤를 샤오미(13.6%), 오포(11.4%), 비보(9.6%)가 이었다.

연간 판매량 기준으로 샤오미는 이번이 가장 높은 순위였고, 오포와 비보 역시 최고 점유율을 달성했다.

다만 전년 대비 성장률로는 삼성전자가 0.9%로, 이들 5개 업체 중 가장 낮았다.

5개사 중 최고 성장률을 기록한 곳은 샤오미(35.1%)였고, 이어 오포(32.8%), 비보(25.2%)였다. 애플의 성장률도 25.5%에 달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7.05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6,885,000
    • +3.89%
    • 이더리움
    • 1,517,000
    • +3.27%
    • 비트코인 캐시
    • 140,300
    • +0.86%
    • 리플
    • 429.5
    • +1.15%
    • 위믹스
    • 3,431
    • +0.85%
    • 에이다
    • 603.7
    • +0.25%
    • 이오스
    • 1,290
    • +1.82%
    • 트론
    • 90.19
    • +2.83%
    • 스텔라루멘
    • 143.1
    • -0.35%
    • 비트코인에스브이
    • 71,750
    • +0.07%
    • 체인링크
    • 8,430
    • +2.49%
    • 샌드박스
    • 1,577
    • +2.1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