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6G 시대 선도할 ‘통신 인재’ 키운다

입력 2022-01-17 14:00

고려대학교에 채용조건형 계약학과 ‘차세대통신학과’ 신설

▲삼성전자 서초 사옥 (연합뉴스)
▲삼성전자 서초 사옥 (연합뉴스)

삼성전자가 국내 대학과 계약학과ㆍ연합전공 등 활발한 산학협력을 통해 차세대 통신 기술 인재 양성에 나선다.

삼성전자는 17일 고려대학교와 ‘차세대통신학과’ 신설을 위한 협약식을 가졌다. 이날 고려대학교 서울캠퍼스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전경훈 삼성전자 네트워크사업부장 사장, 정진택 고려대 총장 등이 참석했다.

차세대통신학과는 고려대 전기전자공학부에 채용연계형 계약학과로 신설되며, 2023년부터 매년 30명의 신입생을 선발한다. 학생들은 통신 분야 이론 및 실습이 연계된 실무 맞춤형 교육을 통해 창의적인 통신 인재로 성장하게 된다.

해당 학과에 입학한 학생들은 졸업 후 삼성전자 입사가 보장된다. 또 재학 기간 등록금 전액과 학비 보조금이 산학장학금으로 지원된다. 아울러 삼성전자 인턴십 프로그램 참가, 해외 저명 학회 참관 등 다양한 체험 기회도 제공한다.

삼성전자는 6G 기술 연구를 본격화하며 6G 글로벌 표준화와 기술 주도권 확보를 이끌어나갈 계획이다. 이에 신설된 차세대통신학과는 6G를 포함한 차세대 통신 기술을 선도할 전문 인력을 선제적으로 육성하고, 국가 차원의 기술 인력 확대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전경훈 삼성전자 네트워크사업부장 사장은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 기술이 융합되는 통신 시장의 변화에 발맞춰 통신 분야에 특화된 융복합 인재 양성을 위해 고려대와 차세대 통신학과를 설립하기로 했다”며 “차세대 통신을 위한 새로운 가치 창출에 기여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정진택 고려대 총장은 “고려대의 우수한 교육 자원, 훌륭한 교원, 앞선 행정 시스템들과 삼성전자의 세계적인 기술력이 조합돼 인재 배출과 더불어 양 기관이 굳건한 연구 파트너가 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삼성전자는 통신과 반도체 분야에서 국내 7개 대학과 협력해 총 9개의 계약학과ㆍ연합전공을 지원하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7.04 11:38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5,133,000
    • -1.26%
    • 이더리움
    • 1,385,000
    • -1.14%
    • 비트코인 캐시
    • 136,400
    • -1.45%
    • 리플
    • 418.4
    • +0.65%
    • 위믹스
    • 3,304
    • -6.32%
    • 에이다
    • 587.8
    • -1.76%
    • 이오스
    • 1,218
    • -1.06%
    • 트론
    • 87.22
    • +2.58%
    • 스텔라루멘
    • 140.8
    • -1.05%
    • 비트코인에스브이
    • 68,400
    • -2.49%
    • 체인링크
    • 7,950
    • -1.91%
    • 샌드박스
    • 1,382
    • +1.4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