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뱅크, 예대율 상향ㆍ수익성 개선 기대 - 한국투자증권

입력 2022-01-11 07:47

한국투자증권은 케이벵크에 대해 예대율 상향에 따른 수익성 개선을 기대한다며 투자 비중 확대 의견을 제시했다.

11일 한국투자증권은 케이뱅크의 지난해 연간 순이익을 200억 원 이상으로 전망했다.

케이뱅크는 2020년 3분기 4000억 원 내외의 유상증자 성공 및 업비트의 실명확인 계좌 서비스 독점 제공으로 고객 수와 월간 활성 이용자 수(MAU), 여수신 확대의 전기를 마련했다.

이에 2020년 6월 말 기준 고객 수 135만 명, 수신 1조8000억 원, 여신 1조3000억 원에서 2021년 12월 말 기준 고객 수 717만 명, 수신 11조3000억 원, 여신 7조1000억 원까지 확대하며 지난해 2분기 흑자전환에 성공했다.

백두산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고객 트래픽 증가가 현금흐름 개선으로 이어지는 선순환 구조가 형성됨에 따라, 상품ㆍ서비스 역량 고도화 및 모객 증대, 신상품 출시가 그대로 이익 확대로 이어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백 연구원은 “아파트담보대출(대환, 생활안정자금)과 전세대출 증대를 통해 리스크 대비 수익성(RoRWA)이 개선됐다”며 “또한 주주사 및 제휴사 데이터를 활용한 신용평가모형(CSS) 고도화 및 상품 프로모션 강화로 중ㆍ저신용자 신용대출 확대도 병행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작년 12월 정기예금(1년) 금리를 1.5%에서 2.0%로 인상했다”며 “업비트 고객 관련 수신 변동성이 2021년 초 대비 안정화되어, 예대율이 작년 말 63%에서 올해 70~80%까지 상향될 전망”이라고 말했다.

백 연구원은 “이에 수익성은 추가 개선될 것”이라며 “가계부채 총량규제와 중ㆍ저신용자 신용대출 비중 목표라는 두 가지 제약사항을 주택담보대출 및 중금리대출 라인업 및 프로모션 강화, 증권ㆍ보험 관련 제휴 서비스 확대 등으로 효과적으로 돌파해 기업가치가 재부각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3,314,000
    • -2.55%
    • 이더리움
    • 2,990,000
    • -4.47%
    • 비트코인 캐시
    • 362,400
    • -4%
    • 리플
    • 744.7
    • -5.28%
    • 라이트코인
    • 132,300
    • -4.06%
    • 에이다
    • 1,332
    • -3.69%
    • 이오스
    • 2,745
    • -5.99%
    • 트론
    • 70.6
    • -4.08%
    • 스텔라루멘
    • 237.1
    • -4.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0,900
    • -3.31%
    • 체인링크
    • 19,500
    • -6.97%
    • 샌드박스
    • 3,750
    • -5.6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