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케미칼, 국내 최초 인조흑연 음극재 공장 준공

입력 2021-12-02 11:30

포항 블루밸리 산단에 1단계 8000톤 규모 준공

포스코케미칼이 국내 최초로 인조흑연 음극재 생산체제를 구축하고 본격 생산에 들어간다.

포스코케미칼은 배터리 규제자유특구로 지정된 포항시 동해면 블루밸리산업단지에서 인조흑연 음극재 생산공장 준공식을 했다고 2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민경준 포스코케미칼 사장, 정창화 포스코 신성장부문장 등 포스코그룹 소재사업 관련 주요 경영진을 비롯해 이강덕 포항시장, 김병욱(포항 남구ㆍ울릉군)국회의원 등이 참석했다.

인조흑연 음극재 공장은 포스코케미칼이 소재 국산화를 위해 총 2307억 원을 투자해 건립하는 공장이다. 2023년 종합 준공을 목표로 연산 1만6000톤(t) 규모로 조성된다. 이번 1단계 준공에 따라 포스코케미칼은 연산 8000톤 규모의 인조흑연 음극재를 우선 생산한다. 이는 60kWh(킬로와트시) 기준 전기차 약 21만 대에 공급할 수 있는 양이다.

인조흑연 음극재는 전기차 배터리 수명을 늘리고 충전속도를 단축하는 강점이 있어 2020년 기준 글로벌 음극재 시장에서 76%의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 하지만 그간 국내 생산 기업이 없어 일본, 중국 등으로부터 전량 수입해 왔다.

이번 인조흑연 음극재 공장 준공으로 포스코케미칼은 국내에서 유일하게 이차전지 핵심 소재인 양극재와 천연흑연ㆍ인조흑연 음극재 모두를 국산화해 경쟁력 있는 기술 선도 기업으로 자리매김할 방침이다.

민경준 포스코케미칼 사장은 이날 기념사에서 “국내 생산이 없었던 인조흑연 음극재의 원료부터 최종 제품 생산까지 완전한 국산화를 이루었다는 점에서 국내 배터리 산업이 또 한 번 도약하는 순간을 맞이했다”라면서 “향후 포스코그룹의 연구개발 인프라와 연계한 차세대 소재 개발, 공정기술과 양산 능력 확보를 위한 집중 투자 등으로 세계 최고 수준의 사업 경쟁력을 갖춰나가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5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5,113,000
    • +3.03%
    • 이더리움
    • 3,011,000
    • +4.76%
    • 비트코인 캐시
    • 355,700
    • +1.95%
    • 리플
    • 746.8
    • +3.29%
    • 라이트코인
    • 131,700
    • +0.46%
    • 에이다
    • 1,286
    • -0.08%
    • 이오스
    • 2,688
    • +3.07%
    • 트론
    • 67.7
    • +2.97%
    • 스텔라루멘
    • 239.1
    • +4.5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0,300
    • -0.9%
    • 체인링크
    • 19,280
    • +4.78%
    • 샌드박스
    • 3,710
    • +6.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