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승 삼성전기…증권가 “주가 저평가ㆍ실적 개선될 것”

입력 2021-12-01 09:11

삼성전기 주가가 상승하고 있다. 현재 주가가 저평가 상태인 데다 실적 개선이 기대된다는 증권가 분석이 영향을 준 것으로 풀이된다.

1일 오전 9시 5분 현재 삼성전기는 전 거래일보다 3.60%(6000원) 오른 17만2500원에 거래되고 있다.

박강호 대신증권 연구원은 최근 분석보고서를 통해 “적층세라믹콘덴서(MLCC) 기술경쟁력과 수익성 등 관련 우려가 지나치다”며 “전반적 체질은 올해를 기점으로 개선된 것으로 판단한다”고 말했다.

박 연구원은 “삼성전기는 올해 영업이익 1조5200억 원을 거두고 내년엔 1조5700억 원을 기록할 전망”이라고 덧붙였다.

케이프투자증권은 삼성전기에 대해 ‘매수’ 추천하고 목표주가를 기존 17만 원에서 22만 원으로 올려 잡았다.

백길현 유안타증권 연구원은 “삼성전기는 내년 광학식손떨림방지(OIS) 공급 확대로 시장 지배력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며 목표주가 25만 원을 유지했다.

장중 매매동향은 잠정치이므로 실제 매매동향과 차이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이로 인해 일어나는 모든 책임은 투자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5,606,000
    • +1.44%
    • 이더리움
    • 2,995,000
    • -0.27%
    • 비트코인 캐시
    • 356,100
    • +0.45%
    • 리플
    • 745.9
    • -0.21%
    • 라이트코인
    • 132,900
    • +0%
    • 에이다
    • 1,280
    • -1.46%
    • 이오스
    • 2,776
    • +2.13%
    • 트론
    • 70.12
    • +1.56%
    • 스텔라루멘
    • 240.1
    • -0.2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9,200
    • -1.89%
    • 체인링크
    • 18,880
    • +2.11%
    • 샌드박스
    • 4,277
    • +7.1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