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에코플랜트, 우즈베키스탄 '에너지 현대화 사업' 확대 추진

입력 2021-11-29 08:19

▲김진현 SK에코플랜트 그린리노베이션사업그룹장(오른쪽)과 바파예프 우즈베키스탄 대외투자무역부 차관(왼쪽)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SK에코플랜트)
▲김진현 SK에코플랜트 그린리노베이션사업그룹장(오른쪽)과 바파예프 우즈베키스탄 대외투자무역부 차관(왼쪽)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SK에코플랜트)

SK에코플랜트가 친환경 사업의 하나로 우즈베키스탄 에너지 현대화 프로젝트를 확대 추진한다.

SK에코플랜트는 17일 우즈베키스탄 대외투자무역부와 ‘우즈베키스탄 에너지 현대화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SK에코플랜트는 이번 협약을 통해 발전소와 지역난방시스템 현대화, 수소 사업, 자가발전 설비 개선 등 에너지 관련 5개 분야에 걸쳐 우즈베키스탄에 친환경 에너지 사업 모델을 전수하고, 탄소 감축 및 에너지 공급 안정화를 돕는다.

SK에코플랜트는 이번 사업에서 사업개발, 금융조달, 지분투자 등 사업 전반을 주관한다. 국내외 역량 있는 공기업 및 민간기업, 재무적 투자자들과도 협력해 사업개발권 확보에 나설 방침이다.

먼저 1월 독점 사업개발권을 따낸 무바렉(Mubarek) 가스화력발전소 현대화 프로젝트에 대해 우즈베키스탄 정부와 세부 내용을 확정할 방침이며, EPC(설계∙조달∙시공) 및 O&M(운영∙관리) 업체 선정과 금융조달도 순차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우즈베키스탄 정부의 숙원 사업인 지역난방시스템 현대화도 추진한다. 무바렉, 지작 등 5개 지역에 위치한 노후 지역난방시스템을 현대화해 고효율∙친환경 열병합 발전소로 전환할 계획이다. 수소 사업, 자가발전 설비 개선 등의 분야에서도 우즈베키스탄 정부와 전략적 협력을 강화할 방침이다.

김진현 SK에코플랜트 그린리노베이션사업그룹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우즈베키스탄 정부와 협업해 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라며 “차별화된 기술력과 축적된 경험을 살려 우즈베키스탄 정부와 다양한 사업기회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5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4,885,000
    • +0.26%
    • 이더리움
    • 2,989,000
    • +0.44%
    • 비트코인 캐시
    • 355,000
    • -0.53%
    • 리플
    • 752.7
    • +0.84%
    • 라이트코인
    • 131,600
    • -1.5%
    • 에이다
    • 1,271
    • -2.23%
    • 이오스
    • 2,712
    • +1.12%
    • 트론
    • 67.99
    • +1.09%
    • 스텔라루멘
    • 239.8
    • -0.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9,400
    • -2.15%
    • 체인링크
    • 18,940
    • -0.37%
    • 샌드박스
    • 3,708
    • +1.6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