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핀현준, 모니카 ‘팝핑’ 논란에 아쉬운 쓴소리…“사이버불링 한 후배들 사과하라”

입력 2021-11-24 22:17

▲팝핀현준. (출처=팝핀현준 유튜브 채널 캡처)
▲팝핀현준. (출처=팝핀현준 유튜브 채널 캡처)

댄서 팝핀현준이 최근 논란이 되는 팝핑과 팝핀에 대해 또 한 번 입장을 밝혔다.

24일 팝핀현준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팝핑? 팝핀?? 그러니까 뭐냐고?”라는 제목으로 팝핀 논란과 관련한 영상을 업로드했다.

영상에서 팝핀현준은 “모니카 님과 제가 이야기한 게 크게 다르지가 않더라. 모니카 님도 분명 ‘팝핑’이라고 말씀하셨고 G를 빼면 ‘팝핀’이라고도 한다는 뉘앙스였다”라며 “이는 짜장면이냐, 자장면이냐 하는 문제인 것 같다”라고 운을 뗐다.

이어 “모니카 님이 팝핑이라는 장르를 비하하거나 잘못 알려주려고 하는 의도로 말씀하신 건 아닌 것 같다”라며 “예능에서 그 단어를 두고 토론하는 게 아니라 춤을 소개하는 자리였다. 메이저 프로에서 관심받는 아티스트가 스트릿 댄스를 대중에게 소개할 수 있는 그런 영향력을 보여준 것”이라고 설명했다.

(출처=JTBC '아는 형님' 캡처)
(출처=JTBC '아는 형님' 캡처)

팝핀현준은 “저는 이게 큰 문제라고 생각하지 않는다. 대한민국에는 아주 좋은 스트릿 댄서들이 많고 학교와 학원도 많다. 예능에서 나온 얘기로 왈가왈부하는 것 자체가 좀 과한 것 아닌가 싶다”라며 “그렇다고 댄서들이 모니카 님을 질투하거나 좋지 않은 뜻으로 그런 말을 한 건 아닐 거다. 신을 사랑하는 마음으로, 걱정의 의미에서 그런 말을 하지 않았을까 싶다”라고 견해를 전했다.

특히 그는 “이게 이렇게까지 불거질 문제가 아니다. 그만 싸우고 팝핑이든 팝핀이든 춤만 잘 추면 되는 건데 답답하다”라며 “다 내 후배인데, 이럴 필요 없다. 우리끼리 똘똘 뭉쳐서 더 좋은 거 해야 한다. 화합이 제일 중요하다”라고 당부했다.

또한 팝핀현준은 해당 영상의 댓글을 통해 “사이버불링을 했던 댄서들은 사과를 하는 게 맞다고 생각한다. 그게 댄스씬을 위한 생각이었다고 해도 잘못된 행동이다”라며 “저는 스트릿댄스 씬의 큰 형으로서 이번 일이 많이 아쉽다. 잘 원만히 해결되길 바란다. 또 사이버불링(사이버 상에서 특정 인물을 집단적으로 따돌리는 행위)으로 한 명을 저격하신 분들은 속히 정중히 사과해주시기를 선배로서 부탁드린다”라고 호소하기도 했다.

한편 모니카는 지난 20일 JTBC ‘아는 형님’에 출연해 댄스 강의를 진행했다. 이 과정에서 “‘팝’을 하는 모든 동작들을 팝핑(Popping)이라고 하는데 ‘g’를 빼서 ‘팝핀’(poppin)이라고 부른다”라고 설명해 댄서들로부터 비난을 받았다.

당시 댄서들은 ‘팝핑’을 ‘팝핀’이라고 부른 것 등에 대해 비난했고 이를 본 일부 네티즌이 모니카를 두둔하면서 설전이 불거지기도 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0,878,000
    • -0.58%
    • 이더리움
    • 5,729,000
    • -0.61%
    • 비트코인 캐시
    • 708,000
    • -0.42%
    • 리플
    • 1,235
    • -1.04%
    • 라이트코인
    • 258,500
    • -0.62%
    • 에이다
    • 1,935
    • -0.31%
    • 이오스
    • 4,948
    • -0.94%
    • 트론
    • 120.8
    • +0.08%
    • 스텔라루멘
    • 419.2
    • -1.4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3,800
    • -2.13%
    • 체인링크
    • 31,540
    • -1.68%
    • 샌드박스
    • 7,940
    • -5.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