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일효과 영향에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이틀째 2000명대

입력 2021-11-23 09:46

국내발생 2685명 등 2699명 신규 확진…사망자 30명 증가에도 위·중증환자 34명 늘어

▲0시 기준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2827명으로 집계된 22일 오전 서울 송파구보건소에 설치된 코로나19 선별진료소를 찾은 시민들이 검사를 받기 위해 줄 서 있다. (뉴시스)
▲0시 기준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2827명으로 집계된 22일 오전 서울 송파구보건소에 설치된 코로나19 선별진료소를 찾은 시민들이 검사를 받기 위해 줄 서 있다. (뉴시스)

휴일효과 영향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환자가 이틀째 3000명을 밑돌았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는 23일 0시 기준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2699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국내발생이 2685명, 해외유입은 14명이다.

국내발생은 지역별로 서울(1160명), 인천(129명), 경기(769명) 등 수도권(2058명)에 집중됐다. 부산(56명), 울산(7명), 경남(80명) 등 경남권(143명)과 대구(50명), 경북(51명) 등 경북권(101명), 광주(55명), 전북(40명), 전남(20명) 등 호남권(115명), 대전(68명), 세종(8명), 충북(20명), 충남(77명) 등 충청권(173명)에선 제 자릿수 확진자 발생이 이어졌다. 강원권(66명), 제주권(29명)의 확산 속도도 가파르다.

사망자는 하루 새 30명 늘어 누적 3328명이 됐다. 특히 위중·중증환자가 549명으로 34명 늘었다. 일반적으로 사망자는 위·중증환자에서 발생해 사망자가 늘면 위·중증환자는 준다. 사망자가 급증하는 상황에서 위·중증환자가 는다는 건 실제 위·중증환자 증가세가 지표보다 훨씬 가파르다는 의미다.

한편, 코로나19 예방접종 인원은 신규 접종자가 4만9198명, 접종 완료자는 8만7611명 추가됐다. 1차 이상 누적 접종자는 4229만47명, 인구 대비 접종률은 82.4%다. 접종 완료율은 79.0%, 성인(18세 이상) 대비 91.0%로 집계됐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0,925,000
    • +0.03%
    • 이더리움
    • 5,670,000
    • -1.29%
    • 비트코인 캐시
    • 705,000
    • -0.98%
    • 리플
    • 1,226
    • -1.13%
    • 라이트코인
    • 257,200
    • -0.92%
    • 에이다
    • 1,926
    • -1.03%
    • 이오스
    • 4,920
    • -1.36%
    • 트론
    • 119.8
    • -0.42%
    • 스텔라루멘
    • 414.7
    • -1.8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2,000
    • -3.14%
    • 체인링크
    • 31,560
    • -1.03%
    • 샌드박스
    • 7,975
    • -4.4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