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안84, 상수동 반지하→60억 건물주 되기까지…가장 비싼 집은 어디?

입력 2021-11-19 19:43

▲기안84. (출처=유튜브 채널 '인생84' 캡처)
▲기안84. (출처=유튜브 채널 '인생84' 캡처)

웹툰작가 기안84가 반지하에서 60억 건물주가 되기까지 자신의 부동산 연대기를 털어놨다.

18일 기안84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 ‘인생84’를 통해 “제가 살았던 가장 비싼 집은 네이버다. 네이버에서 1년을 살았다”라고 밝혔다.

이날 기안84는 영상을 통해 7살 무렵 자신의 자아를 만들어준 수원의 28평 아파트와 IMF로 인해 옮겨가야지만 했던 24평 월세 집, 대학생 시절 동료 이말년과 함께 살았던 상수동 반지하 집 등에 대해 설명했다.

특히 24평 월세 집과 상수동 반지하는 자신이 연재했던 ‘복항왕’의 주인공 우기명이 사는 집의 배경이 되었다고 설명해 눈길을 끌었다.

웹툰 작가로 성공한 뒤에는 평소 꿈꿔 온 66층짜리 메타폴리스에서 전세로 거주를 시작했다. 50층에 56평형으로 헬스장, 도서관, 골프장 등이 갖추어진 고급 주상복합으로 “반지하 곰팡이 집에서 살다가 이런 집으로 오니 너무 뿌듯했다”라고 기안84는 당시를 회상했다.

하지만 당시 함께 살던 어머니는 “너랑은 도저히 같이 못 살겠다”라며 끝내 제주도로 이주했다. 그즈음 기안84 역시 웹툰 마감을 지키지 못해 회사인 네이버로 들어가야 했다. 기안84는 “내가 산 것 중 가장 비싼 곳이었다. 6개월을 살았더니 나가라고 하더라. 그래도 다시 들어갔다. 감사하고 죄송하다”라고 전했다.

특히 기안84의 네이버 생활기는 MBC 예능 ‘나 혼자 산다’에서 소개되기도 했다. 당시 기안84는 네이버에서 숙식을 해결하고 또 웹툰 연재까지 하는 독특한 생활로 화제를 모은 바 있다.

한편 기안84는 네이버 웹툰 ‘패션왕’, ‘복학왕’을 연재한 인기 웹툰 작가로 현재 MBC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하며 다방면으로 활동 중이다.

특히 지난 2019년에는 서울 송파구 석촌동에 있는 지하 1층, 지상 4층 규모의 건물을 46억원에 매입해 건물주가 되기도 했는데, 인근에 대규모 아파트가 들어서며 건물값이 60억원까지 폭등한 것으로 알려졌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1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8,984,000
    • -1.3%
    • 이더리움
    • 2,652,000
    • -1.08%
    • 비트코인 캐시
    • 265,500
    • +0.95%
    • 리플
    • 559.8
    • -0.55%
    • 라이트코인
    • 92,800
    • +3.51%
    • 에이다
    • 734
    • -1.82%
    • 이오스
    • 1,747
    • -0.68%
    • 트론
    • 93.91
    • +2.54%
    • 스텔라루멘
    • 177.3
    • -2.31%
    • 비트코인에스브이
    • 71,250
    • +1.64%
    • 체인링크
    • 9,780
    • -1.21%
    • 샌드박스
    • 1,733
    • -2.3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