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oS]랩지노믹스, 3Q 영업익 295억..”전년대비 189.2%↑”

입력 2021-11-02 13:16
3분기 매출 535억원, 전년대비 99.8% 증가

분자진단 헬스케어 전문기업 랩지노믹스는 2일 올해 3분기 연결기준 실적이 매출액 535억원, 영업이익 295억원으로 전년동기대비 각각 99.8%, 189.2% 증가했다고 공시했다.

주력 해외시장인 인도 및 UAE 향으로 코로나19 진단키트인 ‘LabGun COVID-19 ExoFast RT-PCR kit’ 수출이 1000만회분 이상 안정적으로 이루어졌고, 국내 코로나19 검사서비스 매출 성장이 배경이라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랩지노믹스 관계자는 “견조한 실적을 바탕으로 신사업을 성공적으로 안착시켜 기업가치에 반영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향후에도 다양한 영역에서 사업확장 가능성을 검토해 지속가능한 성장을 할 수 있는 발판을 만들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랩지노믹스는 개인유전체서비스(PGS), 펫 헬스케어, 액체생검 등 신사업을 추진중이다. 개인유전체 분석서비스(PGS)는 쥬비스다이어트, 씨크릿다이렉트, 휴온스 등 다양한 산업의 B2B 파트너사들과 협력을 확대하고 있다. 펫 헬스케어 솔루션 기업 핏펫과 협력해 반려동물 진단시장으로 사업영역을 넓혔으며, 전략적 협력을 맺은 에이비온(Abion)과는 액체생검 기반 암 진단 분야에서 서비스 플랫폼 구축을 위해 협의중이다.

또 랩지노믹스는 지난 8월 출범한 신약사업본무를 통해 페리틴 기반의 CD47 면역항암제 후보물질 ‘LGP-S01’을 연구중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尹, 신림동 발달장애 가족 사망사고 현장 찾아 “도림천 범람 직격, 後관리 문제”
  • ‘헌트’ 이정재 ‘뉴스룸’ 출연 취소…“집중호우 우선 보도”
  • 폭우에 강남 도로서 고립된 여성 운전자…용감한 시민이 구조
  • 외제차도 속수무책…강남 일대, 버려진 차들로 지뢰밭
  • 수도권 폭우로 8명 사망·6명 실종…이재민 391명 발생
  • 벌써 ‘정점 예상치’ 근접…비수도권 위험도 15주 만에 '높음' 상향
  • 스타벅스, 서머 캐리백 대체품으로 '데스크 모듈' 선정
  • 신규 확진자 15만 명 육박…위중증 하루 새 40명 증가
  • 오늘의 상승종목

  • 08.0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1,603,000
    • +0.48%
    • 이더리움
    • 2,362,000
    • +3.05%
    • 비트코인 캐시
    • 189,500
    • -0.47%
    • 리플
    • 498.8
    • +0.08%
    • 위믹스
    • 3,726
    • +3.59%
    • 에이다
    • 707.1
    • -0.95%
    • 이오스
    • 1,654
    • -1.02%
    • 트론
    • 93.63
    • +0.66%
    • 스텔라루멘
    • 169
    • +0.96%
    • 비트코인에스브이
    • 83,000
    • +0.24%
    • 체인링크
    • 11,400
    • +1.69%
    • 샌드박스
    • 1,808
    • -0.1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