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쿼리증권, 수소경제 주제로 ‘맥쿼리그린에너지데이’ 개최

입력 2021-10-26 10:29

맥쿼리증권은 한국 및 전세계의 주요 투자테마인 수소경제를 주제로 한 컨퍼런스인, ‘맥쿼리그린에너지데이’를 오는 11월 2일, 3일 이틀간 온라인으로 개최한다고 26일 밝혔다.

한국 및 글로벌 기관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하는 이번 컨퍼런스에서는 수소발전 및 관련 배터리 산업 전문가, 맥쿼리 애널리스트 등이 참여하여 수소경제의 세계적 트렌드를 확인하는 한편, 수소발전, 배터리기술, 인프라 분야의 선도적인 한국기업들을 소개한다.

이 자리에서 맥쿼리증권의 리서치 분야 아시아 모빌리티 대표인 홍광표 부문장과 아시아 에너지 공동대표인 박정아 부문장이 친환경 산업과 수혜주를 주제로 발표하는 한편 맥쿼리자산운용그룹의 토마스 스투더 상무가 친환경 에너지저장과 운송에 대해 소개한다.

수소발전 분야 테마기업으로 선정된 한국조선해양, SK가스, 일진하이솔루스, 롯데정밀화학, 두산퓨얼셀, 현대자동차 등 6개사는 수소경제관련 저장 및 운송, 암모니아, 퓨얼셀, 자동차 및 조선 수요 등 각 전문 분야에 대해 발표 및 Q&A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또한 블룸버그NEF의 알리 아이자디(Ali Izadi) 한국 리서치 대표가 '글로벌 경제의 탈탄소화에 있어서 수소의 역할’을 주제로, 에너지 전환관련 글로벌 리서치사인 로 모션(Rho Motion)의 아담 파나이(Adam Panayi)대표가 ‘충전 경제: EV 배터리 전망 및 배터리 공급망에 대한 영향‘에 관해 발표할 예정이다.

황찬영 맥쿼리증권 대표는 “기후위기와 이의 극복을 위한 에너지전환이 전세계 화두가 되고, 기업의 ESG(환경, 사회, 지배구조) 경영이 활발히 진행됨에 따라 관련 분야에 대한 투자자의 관심이 크게 증가했다”면서 “맥쿼리그린에너지데이를 통해 향후 주요 투자처가 될 수소경제 선도국인 한국의 수소관련 기업들을 국내외 투자자들에게 소개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맥쿼리그린에너지데이 참여를 위해서는 외부 고객의 경우 맥쿼리증권 주식영업부에 연락하면 된다.

한편 기후위기와 이를 위한 국제사회의 적극적인 대응을 논의하는 COP26이 10월 31일부터 11월 12일까지영국 스코틀랜드 글래스고우에서 열려 에너지전환과 이에 대한 각국의 이행계획 등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1,198,000
    • +0.51%
    • 이더리움
    • 5,867,000
    • +6.32%
    • 비트코인 캐시
    • 715,000
    • +1.71%
    • 리플
    • 1,253
    • +2.37%
    • 라이트코인
    • 266,900
    • +6%
    • 에이다
    • 1,980
    • +1.43%
    • 이오스
    • 5,030
    • +2.8%
    • 트론
    • 121
    • +1.09%
    • 스텔라루멘
    • 420.4
    • +0.3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6,600
    • +1.47%
    • 체인링크
    • 32,510
    • +6.31%
    • 샌드박스
    • 8,245
    • -1.4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