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TV+, 11월 4일 국내 출시…오리지널 영화ㆍ시리즈도 공개

입력 2021-10-25 08:47

SK브로드밴드 셋톱박스 탑재…신형 아이폰 사면 3개월 무료

▲애플코리아가 애플의 OTT '애플TV+'의 국내 진출을 예고했다. 또한 'Dr. 브레인' 등 한국어 오리지널 시리즈(사진)의 등장도 알렸다.  (사진제공=애플)
▲애플코리아가 애플의 OTT '애플TV+'의 국내 진출을 예고했다. 또한 'Dr. 브레인' 등 한국어 오리지널 시리즈(사진)의 등장도 알렸다. (사진제공=애플)

애플이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OTT) ‘애플TV 플러스(+)’의 국내 정식 출시를 알렸다. SK텔레콤과 손잡고 국내 소비자와 만나게 된 가운데, 한국어로 된 오리지널 콘텐츠 출시까지 예고하며 OTT 전쟁에 뛰어들었다.

애플은 오는 11월 4일 애플TV+를 국내 출시한다고 25일 밝혔다.

애플TV+는 아이폰, 아이패드 등 애플 기기와 일부 스마트 TV 및 게이밍 콘솔에 설치된 애플TV 애플리케이션(앱)을 통해 시청할 수 있다. 구독자는 애플 TV+를 온라인 및 오프라인으로 광고 없이, VOD로 시청할 수 있으며 일부 SK 브로드밴드 셋톱박스에도 애플TV+가 탑재된다.

또한 출시일에 맞춰 한국 고객에게 애플 오리지널 시리즈와 영화를 비롯해 애플TV+의 첫 번째 한국어 오리지널 시리즈인 ‘닥터 브레인(Dr.브레인)’도 선보인다.

잭 반 엠버그 애플 월드와이드 비디오부문 공동 총괄은 “애플 TV+의 한국 출시로 세계 최고의 배우 및 제작진을 아우르는 스토리텔러 라인업을 소개하게 되어 영광이다”고 말했다.

‘Dr.브레인’은 새로운 SF 스릴러 장르 작품으로 배우 이선균이 주연으로 참여하고, ‘장화, 홍련’, ‘악마를 보았다’ 등 작품을 연출한 김지운 감독의 연출작이다. 한국 웹툰을 원작으로 한다.

제이미 일리크트 애플 월드와이드 비디오 부문 공동 총괄은 “애플 오리지널 콘텐츠는 최고의 품질과 독창적인 관점을 제공한다”며 “이러한 애플 TV+의 경험이 한국 관객에게도 널리 전파되길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이 외에도 애플TV+에는 다양한 오리지널 콘텐츠가 담긴다. 코미디 시리즈 ‘테드 래소’, M.나이트 샤말란의 ‘서번트’ 등 시리즈와 영화 ‘그레이하운드’, 톰 행크스 주연의 ‘핀치’ 등이 공개됐거나 공개를 앞두고 있다. 마틴 스코세이지와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의 ‘킬러스 오브 더 플라워 문’도 대기 중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1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1,420,000
    • -1.04%
    • 이더리움
    • 3,923,000
    • -3.02%
    • 비트코인 캐시
    • 460,700
    • -2.02%
    • 리플
    • 927.3
    • -1.37%
    • 라이트코인
    • 181,200
    • +2.43%
    • 에이다
    • 1,878
    • +11.26%
    • 이오스
    • 3,454
    • -2.29%
    • 트론
    • 85.75
    • +1.91%
    • 스텔라루멘
    • 307.7
    • -0.7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34,200
    • -1.61%
    • 체인링크
    • 28,970
    • -6.97%
    • 샌드박스
    • 5,615
    • -5.3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