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갯마을 차차차’, 해피엔딩에 시청률도 웃었다…12.7% 자체 최고치

입력 2021-10-18 10:54

▲사진제공=tvN
▲사진제공=tvN

‘갯마을 차차차’가 해피 엔딩으로 종영했다.

17일 방송된 tvN 토일드라마 ‘갯마을 차차차’가 윤혜진(신민아 분)과 홍두식(김선호 분)의 결혼과 함께 완벽한 로맨스를 완성, 해피 엔딩으로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마지막회인 16회 시청률은 수도권 기준 평균 13.3%, 최고 14.5%, 전국 기준 평균 12.7%, 최고 13.7%까지 치솟으며 자체 최고 시청률을 또 경신했다. (케이블, IPTV, 위성을 통합한 유료플랫폼 기준 / 닐슨코리아 제공)

이날 방송은 감리 할머니(김영옥 분)의 바람대로 공진 사람들 모두가 함께 모여 웃고 떠들며 잔칫날 같은 분위기 속에서 감리의 마지막 가는 길을 추모하는 모습으로 시작됐다. 이후 두식은 생전에 감리가 챙겨줬던 옥수수 바구니 속에서 편지를 발견하고 혜진과 함께 읽었다. 그리고 두식은 혜진의 위로 속에 그동안 꾹 참아왔던 슬픔을 토해내듯 뜨거운 눈물을 쏟으며 감리와 진짜 이별을 했다. 이와 함께 혜진과 두식의 로맨스도 드디어 결실을 맺었고, 성현(이상이 분) 역시 왕작가(박예영 분)와 새로운 로맨스를 시작하게 되는 모습이 그려졌다.

누구나 탐내는 임상 교수직 대신 공진의 유일한 치과 의사로 남기로 결정한 혜진은 두식의 가족이 되어주고 싶다는 생각에 그에게 프로포즈를 하기로 했다. 두식 역시 프로포즈를 준비했다. 혜진은 “현관에 우리 신발이 늘 나란히 놓여있으면 좋겠어. 나랑 결혼해줄래?”라는 말로 진심을 전했고, 두식은 예전에 혜진이 샀다가 중고월드에 팔았던 고가의 목걸이를 선물하며 “오늘을, 내일을, 모든 시간을 함께 살자”라는 말로 프러포즈를 완성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9 12:24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0,997,000
    • -2.85%
    • 이더리움
    • 5,376,000
    • +0.06%
    • 비트코인 캐시
    • 572,500
    • -2.05%
    • 리플
    • 1,042
    • +2.86%
    • 라이트코인
    • 197,000
    • -2.23%
    • 에이다
    • 1,687
    • -1.06%
    • 이오스
    • 4,288
    • +7.31%
    • 트론
    • 111.5
    • -2.53%
    • 스텔라루멘
    • 359.6
    • -1.1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71,800
    • -10.75%
    • 체인링크
    • 26,750
    • -1.33%
    • 샌드박스
    • 6,415
    • -3.3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