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인태 “이낙연 측과 당무위 승복 사전 합의…원로 압박 움직임도”

입력 2021-10-14 09:56

유인태 "당무위 절차 밟으면 승복키로 합의"
"재야 원로 압박 성명 움직임도"

(화면캡쳐=CBS유튜브채널)
(화면캡쳐=CBS유튜브채널)

여권 원로인 유인태 전 국회 사무총장이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전 대표가 승복을 선언한 것과 관련해 "그저께(12일) 저녁에 이낙연 캠프 의원들과 이미 당무위 절차만 밟으면 승복하기로 서로 합의를 다 했다"고 14일 밝혔다. 이 전 대표 측의 승복이 나오기까지 여권 내 물밑 조율작업이 진행됐다는 해석이 나온다.

유 전 총장은 이날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서 "이낙연 캠프가 좀 불복 움직임 비슷하게 보이고 이러니까 재야의 원로들이 압박 성명을 내려고 하는 움직임이 있었다"며 "그저께 밤에 보도자료까지 나왔었다"고 밝혔다.

아울러 이낙연 캠프 내부 분위기에 대해 "대충 어렵다고 판단하고 있었다"면서 "다만 당내 또 상당히 흥분하고 있는 지지자들도 있고 하니까 적어도 그런 절차는 좀 필요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이 전 대표가 민주당 대선 캠프 공동선대위원장을 맡을지에 대해 "시간문제"라며 "승복했는데 당에서 원하는 거 다 들어줘야 한다. 안 그러면 졸장부가 된다"고 말했다.

유 전 총장은 경선 과정의 잡음에 따른 '원팀' 구성 차질 우려에 대해선 "이명박·박근혜 대선 때 비하면 아무것도 아니다"고 얘기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0.2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2,306,000
    • -1.41%
    • 이더리움
    • 4,900,000
    • -3.1%
    • 비트코인 캐시
    • 686,500
    • -7.29%
    • 리플
    • 1,246
    • -7.98%
    • 라이트코인
    • 225,500
    • -3.55%
    • 에이다
    • 2,406
    • -7.53%
    • 이오스
    • 5,190
    • -9.58%
    • 트론
    • 113.3
    • -7.74%
    • 스텔라루멘
    • 416
    • -8.7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2,900
    • -6.99%
    • 체인링크
    • 36,100
    • -8.35%
    • 샌드박스
    • 965.5
    • -4.2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