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T캡스, “창원국가산단에 융합보안 구축해 안전 지킨다”

입력 2021-10-14 09:52

지능형 빅데이터 플랫폼 통해 통합보안ㆍ안전체계 마련

▲창원국가산업단지 전경 (사진제공=창원시)
▲창원국가산업단지 전경 (사진제공=창원시)

ADT캡스가 창원국가산업단지 ‘스마트 물류 플랫폼’ 사업에 융합 보안 기술을 적용한 보안ㆍ안전 서비스를 구축하고 산업 안전 분야 선점에 나선다고 14일 밝혔다.

ADT캡스는 올해 말 구축 완료되는 창원 산단 스마트 물류 플랫폼 사업에 산업보안 전문기업인 앤앤에스피와 함께 참여해 보안ㆍ안전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지난해 개정된 산업안전보건법에 이어 내년부터 시행 예정인 중대재해처벌법 등의 강화로 보안ㆍ안전분야가 필요한 산업단지에 서비스를 구축한다는 목적에서다.

창원 산단은 물류 프로세스의 표준화와 공유화, 업무ㆍ설비 자동화, 정보화 등 정보통신기술(ICT) 기반 스마트 물류 플랫폼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 사업은 산업단지 내 사회간접자본(SOC) 디지털화를 촉진하고 물류 최적화와 입주기업의 물류비용을 절감하는 것이 목표다. 이곳에 ADT캡스는 융합 보안 기술력을 기반으로 한 차원 업그레이드된 산업단지 내 보안ㆍ안전 서비스를 제공한다.

구체적으로 ADT캡스는 인공지능(AI)과 사물인터넷(IoT) 기반의 지능형 빅데이터 플랫폼을 도입해 통합안전체계 구축에 나선다. 영상분석, 가스감지, 충돌감지, 온도감지, 화재 예방, 접근경보 등 안전관리 분야에서 사용하는 다양한 IoT 센서로부터 데이터를 수집ㆍ관찰해 플랫폼에서 관리하며 안전사고를 예방한다.

이외에도 다양한 안전ㆍ보건ㆍ환경 관리 요소를 ‘3D E-MAP’ 기반의 대시보드로 구현해 산업단지 현장을 확인하고 사고 발생 시 신속하고 정확한 대응을 할 수 있다. ADT캡스는 올해 말까지 창원 산단에 플랫폼 구축을 마치고 향후 타 시도 산단으로 확산해 안전한 물류 플랫폼 구축에 앞장선다는 계획이다.

김영주 ADT캡스 융합보안사업본부장은 “지능형 ‘캡스 융합보안플랫폼’ 서비스를 통해 스마트 빌딩ㆍ건설ㆍ공장ㆍ물류 등에 맞춤형 산업 특화 서비스로 사업을 확장하고 있다”며 “지속적인 기술 혁신으로 다양한 산업현장에 필요한 핵심 기능을 담은 융합보안 서비스를 지속해서 개발할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0.2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1,667,000
    • -2.05%
    • 이더리움
    • 4,846,000
    • -3.04%
    • 비트코인 캐시
    • 677,000
    • -8.33%
    • 리플
    • 1,233
    • -7.99%
    • 라이트코인
    • 222,400
    • -7.14%
    • 에이다
    • 2,371
    • -8.6%
    • 이오스
    • 5,120
    • -10.33%
    • 트론
    • 112.1
    • -8.34%
    • 스텔라루멘
    • 409
    • -9.4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9,400
    • -8.62%
    • 체인링크
    • 35,750
    • -8.4%
    • 샌드박스
    • 949.9
    • -5.3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