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티볼리 최상위 모델 ‘업비트’ 출시

입력 2021-10-05 10:52

고객 선호 사양 기본으로 전환…상품성 강화한 스페셜 모델

▲쌍용차가 티볼리 최상위 모델 '업비트'를 선보였다. 고객 선호 장비를 기본으로 전환하고도 가격은 2456만 원에 묶었다.  (사진제공=쌍용차)
▲쌍용차가 티볼리 최상위 모델 '업비트'를 선보였다. 고객 선호 장비를 기본으로 전환하고도 가격은 2456만 원에 묶었다. (사진제공=쌍용차)

쌍용자동차가 소형 SUV 티볼리의 상품성 강화 모델 '업비트'를 선보였다.

5일 쌍용차는 티볼리의 고급 편의사양 및 안전장비를 기본으로 전환한 ‘티볼리 업비트’를 선보이고 판매에 나섰다.

업비트(Upbeat)는 티볼리 브랜드의 최상위 모델이다. SUV 시장에 계속해서 △긍정적인(Upbeat) 영향과 △울림(Beat)을 만들어내겠다는 의지를 담았다.

티볼리와 티볼리 에어의 업비트(Upbeat) 스페셜 모델은 주력모델인 V3 모델(에어는 A3 모델)이 밑그림이다. 고객이 최근 가장 많이 선택하는 고급 편의사양 및 안전사양을 기본으로 갖춘 게 가장 큰 특징이다.

티볼리 최고급 모델답게 △애플 카플레이 △안드로이드 오토 △와이파이 양방향 풀 미러링을 통해 AVN(오디오 비디오 내비게이션)을 활용할 수 있다.

개성과 감성을 중시하는 고객의 요구를 반영해 스타일도 업그레이드했다. 티볼리 R-플러스 블랙과 화이트 모델을 R-플러스로 통합, 블랙 패키지 또는 화이트 패키지로 선택할 수 있다.

가격은 티볼리 △V1(수동) 1659만 원 △V1(자동) 1853만 원 △V3 2111만 원 △R-플러스 2330만 원이며 최고급 모델 △업비트는 2456만 원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6,258,000
    • +2.37%
    • 이더리움
    • 3,157,000
    • +4.99%
    • 비트코인 캐시
    • 367,600
    • +4.25%
    • 리플
    • 769.3
    • +3.85%
    • 라이트코인
    • 135,700
    • +2.73%
    • 에이다
    • 1,330
    • +4.64%
    • 이오스
    • 2,790
    • +3.87%
    • 트론
    • 70.02
    • +3.63%
    • 스텔라루멘
    • 244
    • +2.3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3,000
    • +3.2%
    • 체인링크
    • 19,150
    • +0.9%
    • 샌드박스
    • 3,882
    • +4.1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