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경찰청, AOA 출신 권민아 성폭행 사건 수사 착수…“14살 때 당했다”

입력 2021-09-03 18:35

▲권민아 (출처=유튜브 채널 ‘점점TV’ 캡처)
▲권민아 (출처=유튜브 채널 ‘점점TV’ 캡처)

그룹 AOA 출신 권민아가 과거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한 가운데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다.

3일 부산경찰청은 “여성청소년범죄수사대가 권민아의 성폭행 사건과 관련해 수사를 진행 중이다”라고 밝혔다.

앞서 권민아는 지난 1일 한 유튜브 방송에 출연해 14살 무렵인 중학교 1학년 시절 남학생에게 폭행 및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또한 해당 사건에 대한 공소시효는 2023년으로 현재 수사가 진행 중이라고도 밝혀 눈길을 끌었다.

특히 권민아는 지난 3월 라이브 방송에서도 해당 사건을 언급한 바 있다. 당시 권민아는 가해 남성에 대해 “부산에서 이름만 대면 알 정도로 유명한 양아치”라고 설명하는 등 실명을 밝혀 이목을 끌기도 했다.

해당 사건을 인지한 경찰은 권민아의 동의를 얻어 수사에 착수, 피해자 진술 등을 바탕으로 정확한 경위에 대해 조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다만 성범죄 관련 사건이므로 자세한 내용은 공개할 수 없다고 밝혔다.

한편 권민아는 1993년생으로 올해 나이 29세다. 2012년 AOA로 데뷔해 활동했지만, 지난 2019년 탈퇴했다. 이후 지난해 멤버 지민에게 10년 동안 괴롭힘을 당했다고 폭로하며 논란에 중심에 서기도 했다. 해당 폭로로 지민은 모든 활동을 중단하고 연예계를 떠났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이재용 부회장 “국가 경제를 위해 뛰겠다”…삼성 M&A 빨라지나
  • 신규 확진 12만4592명…위중증·사망자 석달 만에 최다
  • 원희룡 "반지하도 사람 사는 곳"…반지하 퇴출 속도조절론 제기
  • 주말에 ‘폭우’ 쏟아진다…수도권 최대 120㎜ 이상
  •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시청률 14.6%… 종영 1주 앞두고 회복세
  • 연료비 부담에 앞길 깜깜한 한전…상반기 누적 손실 15조 육박
  • 이준석 '저격 회견' 반응...국힘은 ‘무대응’·친이준석계는 ‘지원사격’
  • 최춘식 "소양강댐 발언은 지리적 특성 설명한 것"
  • 오늘의 상승종목

  • 08.1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2,508,000
    • -0.14%
    • 이더리움
    • 2,588,000
    • -2.12%
    • 비트코인 캐시
    • 186,500
    • -2.56%
    • 리플
    • 503.7
    • -0.22%
    • 위믹스
    • 3,604
    • -0.5%
    • 에이다
    • 760.7
    • +0.5%
    • 이오스
    • 1,751
    • -2.83%
    • 트론
    • 94.09
    • +0.98%
    • 스텔라루멘
    • 168.5
    • -0.24%
    • 비트코인에스브이
    • 83,500
    • -0.83%
    • 체인링크
    • 11,620
    • -4.91%
    • 샌드박스
    • 1,803
    • +1.5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