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철민 “폐암 4기 투병 2년, 항암 치료마저 중단”

입력 2021-08-19 15:47

(출처=김철민 인스타그램)
(출처=김철민 인스타그램)

폐암 말기 투병 중인 개그맨 김철민이 몸 상태가 악화돼 항암 치료를 중단하게 됐다고 밝혔다.

김철민은 19일 페이스북에 “존경하는 페친(페이스북 친구) 여러분, 그리고 저를 위해 기도해주시는 분들. 안녕하세요 개그맨 겸 가수 김철민이다”라는 글을 올렸다.

그는 “제가 폐암 4기 투병생활한지 2년이 조금 지났다. 현재 몸 상태는 항암치료는 더이상 할 수가 없다”라며 몸 상태를 밝혔다.

이어 “그동안 12번의 항암, 5번 경추 교체 수술, 70번의 방사선 치료, 10번의 사이버 나이프 치료. 현재 24시간 진통제를. 2시간마다 진통제 주사를 맞고 있다. 온 몸으로 암세포가 퍼져있는 상태”라면서도 “하지만 포기하지 않고 잘 버티고 있다. 끝까지 버티겠다”고 다짐했다.

1994년 MBC 공채 개그맨 5기로 데뷔한 김철민은 2007년 MBC 예능프로그램 ‘개그야’에서 코너 ‘노블 X맨’에 출연해 얼굴을 알렸다. 이후 대학로 무대 등 30여 년간 활발한 활동을 이어왔다.

김철민이 폐암 판정을 받은 건 2019년 8월이다. 당시 허리 통증을 느껴 쓰러진 김철민은 병원에서 폐암 4기 판정을 받았다. 그는 투병 중 개 구충제인 펜벤다졸을 복용하며 항암치료를 한다고 밝혔지만 8개월 후 치료 효과가 없다며 복용을 중단했다.

치료를 이어오던 그는 지난해 겨울 종양 수치가 3000이 넘는 등 상태가 악화됐다. 김철민은 지난해 크리스마스이브 땐 “지금 몸 상태는 시한폭탄이다. 가슴, 갈비뼈 군데군데 암이 퍼져 있다”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1.2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9,316,000
    • -0.03%
    • 이더리움
    • 5,153,000
    • -1.42%
    • 비트코인 캐시
    • 709,500
    • -1.73%
    • 리플
    • 1,189
    • -2.22%
    • 라이트코인
    • 244,800
    • -3.51%
    • 에이다
    • 1,930
    • -3.5%
    • 이오스
    • 4,881
    • -1.99%
    • 트론
    • 117.9
    • -1.34%
    • 스텔라루멘
    • 405.3
    • -3.8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3,000
    • -1.45%
    • 체인링크
    • 30,200
    • -2.61%
    • 샌드박스
    • 7,695
    • -12.4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