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글로벌로지스, 청각장애 아동에게 ‘소리’ 선물…수술비 후원

입력 2021-08-06 10:24

선천성 난청 아동 인공달팽이관 수술비 지원

롯데글로벌로지스는 선천적인 난청을 갖고 태어난 청각장애 아동에게 인공달팽이관 수술비를 후원했다고 6일 밝혔다.

롯데글로벌로지스는 사단법인 ‘사랑의달팽이’를 통해 선천성 난청인 안예서 양(9, 가명)에게 인공달팽이관 수술비를 지원했다.

인공달팽이관 수술은 고도의 난청이 있는 환자에게 인공달팽이관을 삽입해 청력을 회복해주는 수술이다.

해당 어린이는 지난달 30일 신촌 세브란스병원에서 수술을 성공적으로 마치고 회복 중이다.

이번 청각장애 아동 지원은 임직원이 급여 일정 부분을 정기 기부하는 ‘급여 우수리’와 이에 상응하는 회사 지원금을 통해 마련됐다.

롯데글로벌로지스 관계자는 “청각장애 아동이 듣고 말할 수 있는 평범한 일상이 가능하도록 앞으로도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롯데글로벌로지스는 지난해까지 7명의 청각장애 아동에게 수술 및 재활치료 비용을 지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3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2,206,000
    • +1.98%
    • 이더리움
    • 5,293,000
    • +7.17%
    • 비트코인 캐시
    • 596,500
    • +6.71%
    • 리플
    • 1,056
    • +6.45%
    • 라이트코인
    • 203,000
    • -0.39%
    • 에이다
    • 1,779
    • +5.45%
    • 이오스
    • 3,960
    • -0.25%
    • 트론
    • 109.5
    • +5.39%
    • 스텔라루멘
    • 370.2
    • -4.5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59,400
    • +3.51%
    • 체인링크
    • 25,500
    • +6.74%
    • 샌드박스
    • 7,415
    • +17.2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