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쿄올림픽] 배드민턴 여자 복식 2조, 4강 진출

입력 2021-07-29 21:41

(연합뉴스)
(연합뉴스)

배드민턴 여자 복식 2개 조가 2020 도쿄올림픽 4강 진출에 성공했다.

29일 이소희-신승찬은 일본 도쿄 무사시노노모리 종합 스포츠플라자에서 열린 배드민턴 여자 복식 8강전에서 네덜란드의 셀레나 픽-셰릴 세이넨을 2-0으로 이겼다.

김소영-공희용의 4강행 진출을 이은 것이다. 앞서 김소영-공희용은 일본의 마쓰모토 마유-나가하라 와카나를 2-1로 꺾었다.

대진상 이소희-신승찬 조와 김소영-공희용 조는 4강에서 만나지 않는다. 이소희-신승찬은 인도네시아의 그레이시아 폴리-아프리야니 라하유와, 김소형-공희영은 중국의 천칭천-자이판과 경기를 치른다.

4강에서 두 조가 모두 승리할 경우 금메달 결정전에서 우리 선수끼리 만나게 된다. 4강전은 오는 31일에 열린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9.28 13:32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1,822,000
    • -2.52%
    • 이더리움
    • 3,600,000
    • -4.53%
    • 비트코인 캐시
    • 603,000
    • -2.19%
    • 리플
    • 1,139
    • -2.48%
    • 라이트코인
    • 179,800
    • -2.55%
    • 에이다
    • 2,634
    • -2.91%
    • 이오스
    • 4,730
    • -2.59%
    • 트론
    • 105.7
    • -2.4%
    • 스텔라루멘
    • 326.7
    • -2.7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56,700
    • -1.88%
    • 체인링크
    • 28,520
    • -4.87%
    • 샌드박스
    • 766.6
    • -4.1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