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쿄올림픽] '탁구 간판' 장우진, 남자 단식 16강 진출

입력 2021-07-26 16:54

영국 폴 드린칼에 4-1 역전승

▲탁구 국가대표팀 장우진이 20일 도쿄체육관에서 열린 첫 훈련에서 혀를 내밀며 백핸드 공격에 집중하고 있다. (연합뉴스)
▲탁구 국가대표팀 장우진이 20일 도쿄체육관에서 열린 첫 훈련에서 혀를 내밀며 백핸드 공격에 집중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 남자 탁구 선수 중 세계랭킹이 가장 높은 장우진(12위)이 2020 도쿄올림픽 남자 단식 32강에서 폴 드린칼(영국·58위)을 꺾고 16강 진출에 성공했다.

장우진은 26일 도쿄체육관에서 열린 남자 단식 32강에서 폴 드린칼을 만나 세트 스코어 4-1로 승리해 16강행을 결정지었다.

장우진은 7-11로 첫 세트를 내줬지만 2세트부터 위력적인 드라이브로 공세를 펼치며 2세트부터 5세트를 내리 이기며 승리를 거뒀다.

장우진은 16강에서 우고 칼데라노(브라질)-보얀 토킥(슬로베니아) 경기의 승자와 승부를 가린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0.2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6,704,000
    • -2.77%
    • 이더리움
    • 5,026,000
    • -0.44%
    • 비트코인 캐시
    • 769,000
    • -1.16%
    • 리플
    • 1,348
    • -2.46%
    • 라이트코인
    • 240,600
    • -5.2%
    • 에이다
    • 2,670
    • -2.27%
    • 이오스
    • 5,770
    • -1.03%
    • 트론
    • 123.6
    • -1.98%
    • 스텔라루멘
    • 458.4
    • -3.33%
    • 비트코인에스브이
    • 209,200
    • -1.46%
    • 체인링크
    • 35,500
    • +5.57%
    • 샌드박스
    • 935.1
    • -0.0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