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제일제당, 천랩 인수…마이크로바이옴 기반 신약개발 박차

입력 2021-07-21 18:29

CJ제일제당이 생명과학정보 기업 ‘천랩’를 인수한다고 21일 밝혔다.

인수 금액은 약 983억 원으로, 천랩의 기존 주식과 유상증자를 통해 발행되는 신주를 합쳐 44%의 지분을 확보하게 된다. 2009년 설립된 천랩은 마이크로바이옴 연구개발에 특화된 전문기업이다. 이번 인수로 ‘마이크로바이옴’ 기반 차세대 신약 기술 개발에 나선다는 구상이다.

‘마이크로바이옴(Microbiome)’은 미생물(Microbe)과 생태계(Biome)를 합친 용어로, 사람의 몸속에 존재하는 수십 조 개의 미생물과 그 유전자를 일컫는다.

CJ제일제당은 천랩 인수로 그린바이오, 화이트바이오에 이어 신약개발, 진단 시약 등 관련 분야인 '레드바이오'로 사업영역을 확대한다. CJ제일제당이 보유한 미생물∙균주∙발효 기술에 천랩의 마이크로바이옴 정밀 분석ㆍ물질발굴 역량, 빅데이터를 접목해 차세대 신약 기술을 개발하는 데 주력한다. 유용한 마이크로바이옴은 향후 진단ㆍ맞춤형 건강기능식품 등의 분야로 확장 적용할 계획이다.

CJ제일제당에 따르면 마이크로바이옴 기반 신약은 아직 시장 초기 단계다. 현재 가장 앞선 것으로 평가받는 미국 제약사 '세레스'가 FDA 임상 3상 중으로 향후 성장 여력이 큰 시장으로 여겨지고 있다.

앞서 CJ제일제당은 마이크로바이옴 분야에서 외부 투자와 협업을 꾸준히 해왔다. 2019년 마이크로바이옴 벤처기업 고바이오랩에 투자했고, 올해 상반기 천랩 아주대의료원 마이크로바이오틱스와 공동연구개발 MOU를 체결했다.

CJ제일제당 관계자는 “마이크로바이옴은 전 세계적으로 차세대 기술로 여겨지고 있어 천랩 인수는 미래성장동력 확보를 위해 필요한 전략적 투자”라면서 “이미 글로벌 최고 수준인 그린바이오와 고부가가치 화이트바이오에 이어 레드바이오 분야에서도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5,743,000
    • -4.43%
    • 이더리움
    • 3,907,000
    • -6.17%
    • 비트코인 캐시
    • 710,500
    • -7.73%
    • 리플
    • 1,201
    • -8.03%
    • 라이트코인
    • 205,300
    • -6.3%
    • 에이다
    • 2,659
    • -7.8%
    • 이오스
    • 5,650
    • -11.37%
    • 트론
    • 118.2
    • -8.23%
    • 스텔라루멘
    • 362.8
    • -7.3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4,900
    • -4.2%
    • 체인링크
    • 31,490
    • -9.22%
    • 샌드박스
    • 860.2
    • -7.5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