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내년 대선까지 선거 영향주는 국민청원 비공개"

입력 2021-07-12 12:42 수정 2021-07-12 13:33

12일~3월9일까지...20만명 이상 동의 청원도 선거이후 답변

▲청와대 전경 (뉴시스)
▲청와대 전경 (뉴시스)

청와대는 20대 대통령 선거 예비후보등록이 시작된 12일부터 내년 대통령선거일인 3월9일까지 특정 후보와 특정 정당을 지지하거나 비방하는 등 선거에 영향을 줄 수 있는 국민청원을 비공개한다.

청와대는 이같은 내용을 골자로 한 '선거기간 국민청원 운영 정책'을 적용한다고 12일 밝혔다. 선거와 관계된 내용의 청원이 20만명 이상의 동의를 받은 경우 답변 기일을 선거일 이후로 연기된다.

청와대는 "2020년 제21대 국회의원선거와 2021년 재·보궐선거 시 적용했던 선거기간 운영정책을 그대로 적용하는 것"이라며 "선거 관련 청원 외의 청원은 기존과 동일하게 공개하고 답변한다"고 설명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9.2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2,700,000
    • -0.28%
    • 이더리움
    • 3,725,000
    • +1.64%
    • 비트코인 캐시
    • 611,000
    • -2.94%
    • 리플
    • 1,160
    • +0.09%
    • 라이트코인
    • 184,300
    • -0.43%
    • 에이다
    • 2,679
    • -3.36%
    • 이오스
    • 4,824
    • +0.23%
    • 트론
    • 107.7
    • -0.55%
    • 스텔라루멘
    • 333.8
    • -1.3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56,600
    • -3.75%
    • 체인링크
    • 29,240
    • -4.44%
    • 샌드박스
    • 795.9
    • -2.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