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미코바이오메드, 국내 최초 개인용 코로나 항체 진단키트 임상 완료 소식에 상승세

입력 2021-07-02 13:51

미코바이오메드가 국내 최초 개인용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항체 진단키트 임상 완료 소식에 상승세다.

2일 오후 1시49분 현재 미코바이오메드는 전일 대비 800원(4.94%) 오른 1만7000원에 거래됐다.

이날 김성우 미코바이오메드 대표는 머니투데이방송과 한 인터뷰에서 코로나19 자가 항체 검사키트의 임상을 지난달 25일 끝냈다고 밝혔다.

김 대표는 현재 식품의약품안전처 허가를 위한 서류 접수 상태라고 설명했다.

김 대표는 "국내 처음으로 허가를 받게 된다"며 "다른 회사에 비해서 앞서 개발을 하고 임상시험을 끝내고 상용화시키는 사례가 되기 때문에 의미가 크다"고 강조했다.

장중 매매동향은 잠정치이므로 실제 매매동향과 차이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이로 인해 일어나는 모든 책임은 투자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3,128,000
    • -4.32%
    • 이더리움
    • 2,965,000
    • -7.6%
    • 비트코인 캐시
    • 356,900
    • -7.75%
    • 리플
    • 730.9
    • -8.59%
    • 라이트코인
    • 131,100
    • -7.48%
    • 에이다
    • 1,309
    • -7.23%
    • 이오스
    • 2,718
    • -8.79%
    • 트론
    • 69.72
    • -6.85%
    • 스텔라루멘
    • 233.3
    • -8.4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9,500
    • -6.57%
    • 체인링크
    • 19,170
    • -12.06%
    • 샌드박스
    • 3,717
    • -10.5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