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원생명과학, 경구용 코로나19 치료제 임상2상 IND 북마케도니아 승인

입력 2021-07-02 09:26

▲진원생명과학CI
▲진원생명과학CI

진원생명과학은 경구용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제인 GLS-1027이 병원에 입원한 중등증의 코로나19 환자가 임상적으로 악화되는 것을 방지하는지를 평가하는 글로벌 임상2상 연구의 추가 승인을 북마케도니아 식약처로부터 받아 5개 임상기관에서 임상 연구(IND)가 시작됐다고 2일 밝혔다.

회사 측은 불가리아의 5개 임상기관에서도 수행하기 위해 유럽연합식약청(EMEA)에서도 임상시험계획을 검토 중에 있으며, 식약처에서도 검토 중이라고 설명했다.

동유럽은 최근 확진자 및 병원 입원 환자가 급속히 증가하고 있으며, 특히 최신 변이바이러스에 의한 확진자들이 높은 비율로 중등증으로 병원에 입원하고 있다. 진원생명과학은 GLS-1027이 변이바이러스에 상관없이 치료 효과를 예상할 수 있어 이를 감소시킬 수 있는 가능성을 기대하고 있다.

앞서 지난달 30일 회사측은 GLS-1027이 이미 코로나19 중증을 유도하는 햄스터 공격감염연구를 통해 폐 염증 마커들이 감소하고 중증 폐렴의 병리학적 특징인 폐조직 부위 세포융합체와 세포이형성이 탁월하게 감소됨을 확인하고 이와 같은 효과가 남아공 변이 바이러스에도 유사했으며, 싸이토카인 스톰을 유도해 장기나 폐 손상을 일으키는 Th17 병리 마커인 혈중 IL-17 사이토카인의 증가가 감소됨을 확인했다고 밝힌 바 있다.

진원생명과학은 코로나19 백신인 GLS-5310의 임상 1/2a상 연구를 수행하고 있고, 코로나19 코 부위 감염 방지를 위한 코 스프레이치료제인 GLS-1200의 임상2상 연구도 진행 중으로 산화질소가 바이러스 자체를 살상시키기 때문에 바이러스의 변이에 상관없이 효과가 있을 것으로 예상했다.

박영근 진원생명과학 대표는 "북마케도니아 식약처에 임상시험계획을 신청한 후 불과 몇 주만에 임상시험 승인을 받아 매우 기쁘다"며 "백신에 저항하는 변이 바이러스 출현에 대한 우려가 증가하고 있는데, GLS-1027이 변이 바이러스에 영향을 받지 않고 치료 효과를 낼 수 있다는 점은 매우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3,647,000
    • -3%
    • 이더리움
    • 3,020,000
    • -5.86%
    • 비트코인 캐시
    • 363,600
    • -6.53%
    • 리플
    • 744.9
    • -6.58%
    • 라이트코인
    • 134,600
    • -5.48%
    • 에이다
    • 1,332
    • -5.2%
    • 이오스
    • 2,763
    • -7.16%
    • 트론
    • 70.98
    • -6.2%
    • 스텔라루멘
    • 240
    • -5.7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1,700
    • -4.61%
    • 체인링크
    • 19,820
    • -9.08%
    • 샌드박스
    • 3,810
    • -8.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