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투자증권, ESG 문화 정착을 위한 ‘생활 속 ESG 경영 활동’ 눈길

입력 2021-06-15 09:00

하이투자증권은 환경·사회적 책임·신뢰 확산을 통한 기업의 지속 가능 실현을 위해 ‘생활 속 ESG 경영 활동’을 진행하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15일 하이투자증권은 ESG 경영 세부 전략 방향으로 친환경 미래로의 금융, 상생과 협업의 열린 문화, 윤리와 투명성을 통한 신뢰를 설정하고 다양한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ESG 경영과 관련된 사항이 기업문화에 정착 될 수 있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먼저, 각 부서의 실무자 8인으로 구성된 ESG협의회를 운영하고 있다. 매월 정기 회의를 통해 ESG 경영현안 및 이슈사항에 대해 검토해 세부 실천 사항 발굴하고 추진한다.

또한 ESG협의회 논의를 바탕으로 월별 ESG 실천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지난 4월 22일에는 지구의 날을 맞아 전국 소등 행사에 참여하고자 저녁 8시부터 10분간 서울 및 부산 본사에서 소등행사를 진행했다.

5월에는 부재 시 PC 모니터 끄기 캠페인을 진행했다. 디지털기기 사용으로 발생하는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줄이기 위한 것으로 15분 이상 부재 시 모니터가 자동으로 꺼지도록 했다.

6월에는 환경의 날을 기념해 전 임직원이 참여하는 워킹 투게더 캠페인을 진행중이다. 부서별 월간 평균 걸음 수를 비교하는 대항전을 통해 ESG 실천 인식이 사내에 확산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아울러 ESG 관련 투자 문화 확산을 위해 ESG 관련 금융상품의 공급도 확대하고 있다. 사회책임투자형 신탁과 임대주택 관련 부동산 랩을 판매했으며, ESG 관련 펀드 및 채권 등의 판매 규모도 확대하고 있다. 지난 1월에는 현대오일뱅크 녹색채권 인수단에도 참가했다.

환경, 사회, 지배구조의 항목별로도 다양한 사항을 추진하고 있으며 사회 관련 사항으로는 활발한 사회공헌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4월에는 시각장애 아동을 위한 점자카드를 제작해 기부하는 임직원 참여형 사회공헌 활동을 진행했고, 5월에는 소아암 어린이를 위한 항균 용품 전달 행사도 진행한 바 있다.

또한 산학협력을 통한 금융 분야 전문인 양성을 위해 대구카톨릭대학교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투자 아카데미도 진행하고 있다.

지배구조 관련 사항으로 윤리와 투명성 강화를 위해 지난달 3일부터 내부자신고시스템을 외주화해 운영하고 있다. 이외, 사내 인트라넷에 ESG전용 게시판을 운영해 ESG 경영과 관련된 사항이 전사에 확산 및 전파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하이투자증권 ESG협의회 관계자는 “기업의 지속적인 성장을 위해서는 기업 내 ESG경영과 관련된 문화의 정착은 필수이다”며 “다양한 생활 속 ESG 경영 활동을 추진해 사내에 ESG와 관련된 사항이 뿌리내릴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9.23 준비중 / 20분지연
장 준비중 / 20분 지연
장시작 20분 이후 서비스됩니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3,889,000
    • +5.74%
    • 이더리움
    • 3,804,000
    • +9.75%
    • 비트코인 캐시
    • 677,000
    • +7.21%
    • 리플
    • 1,244
    • +13.5%
    • 라이트코인
    • 198,800
    • +7.23%
    • 에이다
    • 2,786
    • +11.84%
    • 이오스
    • 5,315
    • +9.43%
    • 트론
    • 122.3
    • +11.08%
    • 스텔라루멘
    • 361.4
    • +9.5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1,300
    • +4.86%
    • 체인링크
    • 30,170
    • +12.32%
    • 샌드박스
    • 861.7
    • +15.14%
* 24시간 변동률 기준